오피니언  >  칼럼  >  문화비평

[김경호 문화비평] tvN ‘두번째 스무살’… 로맨스에 그려진 ‘젊은 미생’ 이야기
‘다시 대학생으로 돌아간다면?’ 누구든 한번쯤 떠올려본 생각일테다. 하지만 다들 고개를 절레절레 흔든다. 그만큼 요즘 20대는 고되고 힘들다. 치솟는 등록금을 마련하느라 ‘닥치고 알바’를 하고 최고의 스펙만들기에 성공해도
2015-09-11 19:48
[김경호 문화비평] ‘복면가왕’ 대박비결? 스펙보다 노래만… 연출력의 힘
요즘 TV예능계의 최고 화두를 꼽는다면? 단연 쿡방(cooking)과 복면(mask)이 아닐까 싶다. 최근 ‘요리하는 남자’로 촉발된 쿡방(요리하는 방송)은 그야말로 ‘기승전쿡’이란 말을 낳을 만큼 인기절정이다. 지상파나 케이블 등 매
2015-07-20 18:32
[김경호 문화비평] 나영석 PD의 삼시세끼는 스테디셀러
불금대박을 터뜨린 KBS 토일드라마, 프로듀사 시즌2 나오나 금토 드라마 KBS 2TV의 프로듀사(연출 표민수 서수민, 극본 박지은) 바람은 거셌다. KBS 제작국 총역량을 쏟아부은 조직적 집념이 가져온 당연한 결과일지도 모른다. 드라
2015-07-03 18:17
[김경호 문화비평] ‘요리하고 먹는’ 쿡방 전성시대, 푸드 포르노 아닌 ‘철학있는 식탁’ 만들기
최고 스타로 떠오른 셰프들, 예능계 블루칩으로 상한가 TV 쿡방이 범람하고 있다. 프로그램마다 요리하고 먹느라 정신들이 없다. 시청자들도 실시간 댓글들로 화답한다. 평일은 물론 주말까지 쿡방이 넘쳐나고 시청자들이 이토록 요
2015-06-17 18:44
[김경호의 문화비평] 맹모닝에 흔들하는 냉장고 부탁해
jTBC의 3대 간판프로가 ‘맹모닝’ 한방에 흔들흔들 잘 나가던 jTBC의 <냉장고를 부탁해>가 맹모닝 후유증에 시달리고 있다. 지난 5월 25일 첫 출연한 훈남 맹기용 셰프가 선보인 ‘맹모닝’이 최악의 요리였다는 시청자들의 불만이
2015-06-01 18:04
[김경호의 문화비평] 나영석죽이기 나선 <프로듀사>, 서수민 PD 도발연출로 <삼시세끼> 판뒤집나
KBS 예능국 속살 드러낸 <프로듀사>, 리얼다큐같은 올 장르 드라마 KBS 금토 드라마 <프로듀사>는 정말 도발적이다. 픽션 드라마라 보기엔 ‘내부고발’(?)인가 할 정도로 논픽션 리얼같다. 연예인들은 실명을 사용하고, PD 등 주인
2015-05-22 18:01
[김경호 문화비평] 막장없는 ‘착하지 않은 여자들’이 남긴 가족애
시청률 12%대 종영후 ‘가족드라마’ 전범(典範)으로 호평 미니시리즈가 끝나면 시청률만 남는다. 대박 시청률이 아니면 차기작에 대한 요란한 홍보전에 묻히기 마련이다. 최근 종영후 화제되는 드라마작품은 그다지 많지가 않았다.
2015-05-15 16:31
[김경호의 문화비평]불금없는 주말 없다? : 방송사들의 치열한 불금대첩
시청률 최대 격전장은 이제 ‘금요일 밤’ 지상파 방송사들이 금요일 밤 혈투를 벌이고 있다. 금요일 밤 시청률을 놓치면 토일 주말 대박을 기대하기 어렵다는 판단에서다. PD들은 스스로 ‘불금대첩’에 나선 전사같다고 말한다. ‘
2015-04-24 14:44
[김경호 문화비평] ‘요리하는 멋진 남자’ : 예능테마로 급부상한 요리본능
TV에서 새롭게 뜨는 셰프들, 예능프로 흥행변수될까 셰프 열풍이 뜨겁다. 그것도 셰프녀(女)가 아닌 셰프남(男)이다. 셰프남들의 현란한 요리솜씨에 경탄하고, 그들의 예능끼에 아낌없이 박수를 보낸다. 경쟁적인 TV출연으로 셰프남
2015-04-03 18:15
[김경호 문화비평] ‘웃찾사 vs 개콘’ ‘징비록 vs 여왕의 꽃’… 일요일밤 누가 웃을까?
일요일 밤 지상파 3사의 최후 승자는? SBS가 22일부터 KBS2-TV 간판코미디인 <개그콘서트>(이하 개콘)의 아성에 <웃음을 찾는 사람들>(이하 웃찾사)을 맞편성했다. SBS가 드라마가 아닌 같은 코미디장르로 같은 시간대에 맞불을 놓
2015-03-21 20:29
[김경호의 문화비평] ‘웃프게’ 만드는 블랙코미디, ‘풍들소’ 풍자극 通할까
막장 아닌 새로운 장르의 ‘신선한 도발’ ‘제왕적 권력을 누리며 부와 혈통의 세습을 꿈꾸는 대한민국 초일류 상류층의 속물의식을 통렬한 풍자로 꼬집는 블랙코미디’ SBS가 2월 하순 시작한 30부작 월화드라마 <풍문으로 들
2015-03-09 22:33
[김경호 문화비평] ‘먹고 산다’는 의미의 재해석… ‘삼시세끼’에 내재된 문화코드
어촌의 하루는 지루하고 따분하다. 도시에 치열한 편안함이 있다면 어촌에는 불편한 한가로움이 있다. 자연스레 밥 한끼 해먹는 것이 이렇게 큰 일인 줄 뒤늦게 깨닫는다. ‘먹고 살려고’ 뛰다보니 모두들 끼니가 되어도 ‘살려고’ 먹
2015-02-24 17:14
[김경호의 문화비평] ‘콘텐츠파워’ PD들의 대반란, 지상파에도 지각변동 오나
지상파 중심의 드라마와 예능시장이 흔들리고 있다. 지상파 채널 중심의 방송시장에 케이블과 모바일 돌풍이 거세게 불면서 시청자들의 TV수용패턴이 급변하고 있는 탓이다. 특히 콘텐츠 파워를 가진 jTBC나 tvN같은 케이블TV의 급부
2015-02-17 16:40
[김경호의 문화비평] 거센 복고주의는 변화의 문화에너지
<토토가>서 촉발된 복고열풍이 ‘복고이즘’ 되다 복고 열풍이 심상치 않다. 일과성 복고주의로 결코 그치지 않을 기세다. 2015년 한국사회 구석구석에 복고가 미치지 않는 곳이 없을 지경이다. 2~3년 전부터 고개를 든 복고주의 열
2015-02-06 20:39
[김경호의 문화비평] 대하드라마 KBS ‘징비록’, 막장드라마에 갇힌 시청자에게 청량제 될까
영화 <명량>과 <국제시장>이 던진 ‘역사 배우기’ 열풍 충무로는 시끌벅적하다. 이순신을 다룬 영화 ‘명량’은 3일 현재 누적관객 1760만명을 돌파하며 역대최고 흥행기록을 갈아치웠다. 수많은 논란을 불러일으킨 영화 <국제시장>
2015-02-04 16:32
[김경호의 문화비평] 행복하지 않은 당신 꾸베인가 리스본인가
행복하지 않은 당신의 선택? <꾸베>인가 <리스본>인가 분노의 한국인, 행복론에 폭발적 관심 스스로 더욱 불행해졌다고 느낀다. 갈수록 한국사회가 분노의 장으로 변해가는 것 아닌가 두려움이 앞선다. 아무리 팍팍한 현실이라지
2015-01-21 20:26
[김경호의 문화비평] 토토가의 복고 감성터치
복고(復古) 타임머신 <토토가>의 감성터치, 그리고 중년의 문화적 반란 ‘魔의 20’을 돌파한 시청률, 흥행비결은? 평균시청률 22.2%, 최고순간시청률 35.9% 지난 3일 MBC <무한도전>의 시청률이다. 닐슨코리아 기준 시청률은
2015-01-07 19:39
[김경호의 문화비평] ‘미생’에서 ‘칸타레’까지 불금을 장악한 tvN
킬러콘텐츠를 띠편성한 금요일 틈새전략의 성공 tvN이 <미생>에 이어 <삼시세끼>, <언제나 칸타레>까지 금요일 안방을 장악해버렸다. 최신 흥행작 3편을 연속 내보내는 tvN의 띠편성은 시청자들에게 채널을 돌릴 틈을 주지 않는다.
2014-12-18 17:41
[김경호의 문화비평] 찌라시 폭탄 맞은 문체부, ‘오인환 리더십’ 아쉽다
찌라시에 장관 폭탄발언까지 점입가경, 문화예술계는 ‘올 것이 왔다’ 오인환 공보처장관. 1993년 2월 YS 문민정부 출범 당시 초대 공보처장관으로 입각한 뒤 5년 장관직을 수행하고 YS와 함께 퇴임한 유일한 각료다. 사실 그를
2014-12-12 13:00
[김경호의 문화비평] 뉴턴과 아인슈타인이 만난 영화 ‘인터스텔라’… 놀란의 물리학적 상상력 놀랍다
스필버그 감독도 놀란 우주에 대한 과학적 상상력 장엄함을 넘어서서 한마디로 전율이 느껴졌다. SF라기보다 한편의 우주공간에 대한 서사(敍事) 그 자체였다.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의 영화 <인터스텔라>는 과학적 충격을 던져주었다
2014-12-03 20:26
[김경호의 문화비평] 딱 2% 부족한 <내일도 칸타빌레>, 제2의 <베바>가 못된 까닭은
[김경호의 문화비평] 딱 2% 부족한 <내일도 칸타빌레>, 제2의 <베바>가 못된 까닭은 ‘베토벤 바이러스’이후 6년만에 나온 고품격 클래식드라마 지난 2008년 방송된 MBC 클래식드라마 <베토벤 바이러스>의 시즌2를 선보이는가 싶
2014-11-24 19:08
[김경호 문화비평] TV 예능테마로 부상한 ‘1인 가구’… ‘나 혼자 산다’는 새로운 문화적 코드
1인 가구 453만명 시대, 싱글족의 삶이 사회관심사로 등장 ‘독신자세’ 일명 싱글세를 놓고 온통 시끄럽다. 복지부 고위간부의 ‘싱글세 과세’ 발언이 ‘나홀로 사는’ 1인 가구의 공분을 사고 있다. ‘대통령부터 세금매겨라’ ‘
2014-11-15 12:09
제목만보기
1 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