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  칼럼  >  즐감스포츠

[즐감 스포츠] 경기장에서 정장의 위력
복장은 사람의 행동을 규율한다. 치열한 승부를 견뎌야 하는 운동선수들의 경우 유니폼은 선수들의 훈련과 경기력에 영향을 준다. 멋진 유니폼은 팬들이 구매하면서 주요 수입원이 되기도 한다. 경기에 나선 코치들도 종목에 따라 복장
2015-06-04 00:20
[즐감 스포츠] 신체결함 이겨낸 스테이시 루이스
올 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불운한 선수 중 한 명이 스테이시 루이스(30·미국)다. 성적이 부진한 것은 아니다. 올해 10개 대회에 출전해 7차례 톱10에 들었다. 75만 달러를 벌어 상금랭킹 4위에 올라 있다. 그러나 3월
2015-05-28 00:20
[즐감 스포츠] 인간 한계를 극복한 장애선수들
최근 시각장애 미국 여고생이 비장애 선수들이 출전하는 장대높이뛰기 대회에 출전해 메달을 따 화제를 모았다. 미국 텍사스주 챔피언십에 출전한 샬럿 브라운(17)은 인간의 한계를 뛰어넘은 불굴의 의지로 3위에 입상했다. 태어난 지 1
2015-05-21 02:21
[즐감 스포츠] 스포츠를 풍성하게 하는 색깔
색깔은 이미지다. 색깔만 봐도 상대방의 메시지를 읽을 수 있다. 타이거 우즈(미국)가 세계 남자 골프계를 호령하던 시절 그의 색깔은 검은색과 빨간색이었다. 검은색 바지에 빨간 티셔츠를 입고 나오면 필승의 각오를 다지는 날이었다.
2015-05-14 00:20
[즐감 스포츠] 국경 허문 세계탁구선수권대회
올림픽 같은 국제대회에서 국가 간 경쟁이 치열해진 데는 민족주의의 영향이 크다. 단일 국가별 입장, 성적발표, 국기게양, 국가연주 등이 그 예다. 19세기 말 피에르 쿠베르탱이 근대 올림픽을 창설한 배경에는 독일과의 전쟁에 패한
2015-05-07 00:20
[즐감 스포츠] 군대서 다시 태어난 ‘게으른 천재’
골프 종목은 3∼4라운드를 버틸 수 있는 체력과 그린을 읽어내는 고도의 집중력을 요구한다. 체력과 집중력 어느 한쪽이라도 무너지면 순식간에 몇 타씩을 잃고 만다. 세계랭킹 1위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가 경기 당일 라운드 후 반
2015-04-30 02:20
[즐감 스포츠] 골프대회서 역전승이 많은 이유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뛰는 김세영(22·미래에셋)은 국내 투어 5승을 모두 역전승으로 장식해 ‘역전의 여왕’이란 별명을 얻었다. 지난 2월 LPGA 투어 퓨어실크 바하마 클래식에서도 2타차 열세를 딛고 연장전에서 우승, 미
2015-04-23 02:20
[즐감 스포츠] 마스터스 전통과 권위의 이면
매년 4월 둘째 주 목요일에 개막하는 마스터스 골프 토너먼트는 오랜 전통과 권위를 자랑한다. 우승자에게 입혀주는 그린재킷, 전년도 우승자가 개막 이틀 전 역대 챔피언을 초대해 대접하는 챔피언스 디너, 개막 하루 전 펼쳐지는 파3
2015-04-16 02:20
[즐감 스포츠] 박세리의 꿈은 현재진행형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를 이어가고 있는 박세리(38·하나금융그룹)의 마지막 꿈은 커리어그랜드슬램 달성이다. 이미 LPGA 투어 명예의 전당에 헌액된 박세리는 LPGA 투어 25승 가운데 메이저 대회에서 5승을 올렸다. LPGA챔피언십
2015-04-09 02:20
[즐감 스포츠] 외국인 선수 사로잡기
한국 프로 스포츠에서 뛰고 있는 외국인 선수는 150명 선이다. 1983년 가장 먼저 외국인을 영입한 프로축구는 50여명이 뛴다. 프로야구는 31명이 등록돼 있다. 프로농구는 남녀 각각 20명과 12명, 프로배구는 팀당 1명씩 남녀 13명의 외
2015-04-02 02:20
[즐감 스포츠] 디봇 둘러싼 골프계의 논란
주로 아이언샷 때 잔디가 파여 생기는 디봇(divot)은 수많은 논쟁을 야기시켰다. 논란의 요지는 두 가지다. 하나는 볼이 디봇에 들어가도 그 자리에서 쳐야 하는 규정은 불공정하다는 것이다. 다른 하나는 디봇에서 탈출하는 기술도 골
2015-03-26 02:20
[즐감 스포츠] 타이거 우즈의 후계자들
스캔들과 부상으로 추락을 거듭해온 타이거 우즈(40·미국)는 더 이상 ‘골프 황제’가 아니다. 세계랭킹도 87위까지 떨어졌다. 새로운 황제를 갈망해온 세계 골프계는 일단 현 세계 1위인 로리 매킬로이(26·북아일랜드)에게 눈길을 주
2015-03-19 02:20
[즐감 스포츠] 프로선수들의 황당한 부상
특정 부위 근육과 관절을 오랫동안 혹사하는 선수들에게 부상은 필연적이다. 부상은 보통 훈련이나 경기 중 발생하지만 경기와 전혀 무관한 곳에서 황당한 부상을 겪는 경우도 많다. 골프계의 ‘풍운아’ 존 댈리(미국)는 2007년 혼
2015-03-12 03:01
[즐감 스포츠] 골퍼 제임스 한의 불참 이유는
재미동포 프로골퍼 제임스 한이 6일(한국시간) 개막되는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캐딜락 챔피언십에 불참한다는 소식이다. 최근 34세의 늦은 나이에 PGA 투어 노던 트러스트오픈에서 생애 처음 우승컵을 안아 극적으로 출전권을 따낸 제
2015-03-05 02:20
[즐감 스포츠] 정현, 한국 테니스의 희망
1936년 프레드 페리 이후 영국은 자국에서 열리는 윔블던 테니스 챔피언을 배출하지 못했다. 1990년대 후반 팀 헨만이 윔블던 4강까지 잇달아 진출하자 영국 언론은 그에게 ‘영국의 희망’이라는 찬사를 보냈다. 그는 윔블던 4차례를
2015-02-26 02:20
[즐감 스포츠] 자기 관리로 장수하는 선수들
2000년 국내 프로야구 삼성에서 뛴 훌리오 프랑코가 환갑을 바라보는 나이에 일본 독립리그에서 뛴다는 소식이다. 올해 57세인 프랑코는 2008년 은퇴한 뒤 지난해 현역으로 복귀, 미국 독립리그에서 선수 겸 코치로 뛰었다. 올해는 일본
2015-02-12 02:20
[즐감 스포츠] 알프스 소녀의 투혼
마르티나 힝기스(35·스위스)가 국내 팬들에게 처음 알려진 것은 1994년 윔블던 테니스대회 여자 주니어 단식 결승전에서다. 결승 상대는 전미라(37)였다. 당시 군산 영광여고생이던 전미라는 한국 테니스의 유망주였으므로 결승전에 쏟
2015-02-05 02:20
[즐감 스포츠] 축구팬들의 즐거운 착각
월드컵 우승 후보들은 대개 조별예선에서는 고전한다. 여러 국가에서 뛰는 선수들로 팀을 꾸렸기 때문에 선수들이 손발을 맞출 시간이 부족한 탓이다. 2002년 한일월드컵에서 디펜딩 챔피언 프랑스는 조별예선에서 1승도 거두지 못하고
2015-01-29 02:20
[즐감 스포츠] 재개장한 장충체육관 영욕사
지난 19일 여자프로배구 경기로 재개장한 서울 장충체육관은 스포츠와 함께 굴곡진 정치 현대사의 현장이기도 했다. 1966년 김기수가 이탈리아의 벤베누티를 꺾고 한국 프로복싱 사상 첫 세계챔피언에 오른 곳도, 프로레슬러 김일이 박
2015-01-22 02:20
[즐감 스포츠] 프로선수들의 개명 열풍
이름을 바꾼다고 선수들의 운명이 바뀔까. 한국야구위원회(KBO)에 따르면 지금까지 이름을 바꾼 선수는 모두 34명에 이른다. 가장 최근에 개명한 선수는 롯데 외야수 이승화(33)다. 그는 ‘이우민’으로 개명 신청을 마치고 법원의 최종
2015-01-15 02:20
[즐감 스포츠] 운동선수들의 전성기
선수들의 전성기는 언제일까. 남녀가 다르고, 종목별로도 달라 일률적으로 말하긴 어렵다. 대체로 지구력이 필요한 운동은 나이가 들어서도 가능하지만 순발력을 요구하는 운동은 전성기가 어리다. 나이가 들면 순발력이 지구력에 비해
2015-01-08 02:20
[즐감 스포츠] 야구선교 나선 이만수
이만수 전 SK 감독은 야인으로 돌아간 뒤 더 바쁘다. 라오스에 있는 지인의 야구팀 운영을 돕고, 재능기부에도 열심이다. 그는 야구인으로 살아온 지난 45년간 팬들로부터 받은 사랑을 되돌려 주고 싶어 한다. 그는 아내를 만나면서 크
2015-01-01 02:20
제목만보기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