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  칼럼  >  전체

[포토 카페] 창공 속으로
폭염이 지나가고 가을이 오고 있습니다. 가을은 파란 하늘에서 시작됩니다. 가을을 만끽하려는 듯 푸르른 창공으로 패러글라이더들이 나아갑니다. 시원한 가을바람에 몸을 맡기고 이리저리 날다 보면 가을이 오래 지속되길 절로 바라게
2018-09-13 04:05
[데스크시각-맹경환] 조부상과 외조부상의 차별
최근 후배가 외조부상을 당했다. 처음에는 조부상인 줄 잘못 알았다. 덕분에 조부상과 외조부상의 차이를 알게 됐다. 조부상으로 처음 인사팀에 규정을 문의했다. 화환과 장례용품, 경조금 등과 함께 유급휴가 3일이 주어진다는 답변이
2018-09-13 04:01
[내일을 열며-이기수] 홀대 받는 토종 신의료기술
“도대체 누구를 위한 규제이고, 무엇을 위한 규제인지 묻지 않을 수 없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의 질책이다. 지난달 19일 경기도 성남 분당서울대병원에서 열린 ‘의료기기 규제혁신 현장방문’ 행사 때 소아당뇨 환자 정소명군과 어머
2018-09-13 04:00
[별별 과학] LED와 조명의 단위
예전에 전구를 고르는 기준은 전력량이 몇 와트(W)인지를 기준으로 했다. 백열전구는 대략 100W, 형광등은 25W 이런 식으로 구입했었다. 하지만 친환경 조명인 LED(발광다이오드)가 대중화된 지금은 와트 기준으로는 그 밝기가 어느 정
2018-09-13 04:00
[한마당-배병우] KDI vs. 노동연구원
한국을 대표하는 국책 연구기관이라면 뭐니 뭐니 해도 한국개발연구원(KDI)이다. 1971년 설립 이래 경제개발 5개년 계획의 밑그림을 짜는 등 경제발전 정책 수립에 깊이 관여해 왔다. 2000년대 들어선 김대중정부의 ‘비전 2011’, 노무
2018-09-13 04:00
[시사풍향계-이수곤] 민간 중심의 재난응급체계 갖춰야
최근 일주일 사이 서울 가산동과 상도동 신축공사장에서 흙막이가 붕괴되는 사고가 잇따라 발생했다. 가산동에선 인접 아파트 주민 200명이 대피해야 했고 상도동에서는 122명의 원생이 다니는 인접 유치원 건물까지 붕괴됐다. 상도유치
2018-09-13 04:00
제목만보기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