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션  >  토요판

한 해 문 닫는 교회 수 3000… 실패하는 원인 10가지
3000. 이 숫자만큼 해마다 교회들이 문을 닫는다고 한다. 한국교회의 20분의 1 정도에 해당한다. 목회자들은 전도가 힘들다고 토로한다. 문 닫는 교회 목사들은 교회를 팔기 위해 부동산정보란에 ‘교인 수’를 기록할 정도다. 교회를
2017-10-21 00:02
지역 재개발 교회가 사라진다
서울 송파구 거여동에는 한때 34개의 교회가 있었다. 그러나 지금은 딱 1개만 남아 있다. 이마저도 교회 존치를 위해 10여년째 싸우고 있다. 개발을 밀어붙이려는 재개발조합과 지방자치단체를 상대로 한 교회의 생존투쟁이다. 이 토박
2017-10-21 00:01
[책을 요리하는 엄마] 13화. ‘예수는 페미니스트였다’편 (1)
이미지를 크게 보려면 국민일보 홈페이지에서 여기를 클릭 하세요 '예수는 페미니스트였다' 저자 레너드 스위들러 박사는 50년 이상 종교 간 대화 분야를 개척하고 기여해 온 세계적인 신학자다. 1966년부터 지금까지 미국 템플대 종교
2017-10-21 00:00
[우먼 칸타타] 주신 재능의 십일조, 복음 위한 공연으로 드려요
‘레베카’ ‘마타하리’ ‘넌센스2’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 ‘쿠거’ ‘대장금’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 ‘명성황후’ ‘토요일밤의 열기’…. 일일이 나열하기도 힘들만큼 수많은 작품에 출연했다. 뮤지컬계의 ‘명품 조연’.
2017-10-21 00:00
[이지현의 기독문학기행·끝] 영혼·언어 살리는 소명 앞에 새로이 연필 잡을 때
36명의 얼굴을 마주한 시간은 구원과 치유 그리고 화해를 지향하는 '기독교 문학'과 세상이 마주하는 시간이었다. 기독문학기행은 2016년 4월 '서시'의 무대인 서울시 종로구 청운동 '시인의 언덕'을 찾아 윤동주 시인의 문학과 삶을 조
2017-10-21 00:00
[한국기독역사여행] 한국 최초 ‘귀신통’ 피아노… 찬양 소리, 조선에 퍼지다
117년이 됐다. 한국에 피아노가 들어온 지 말이다. 피아노를 처음 접한 당시 사람들은 ‘귀신통’이라 불렀다. 육중한 피아노를 상여 막대를 이용해 옮기는 과정서 붙여진 이름이다. 피아노 없는 한국교회를 상상할 수 없다. 상가건
2017-10-14 00:09
[책을 요리하는 엄마] 12화. ‘성서, 역사와 만나다’편 (3·끝)
이미지를 크게 보려면 국민일보 홈페이지에서 여기를 클릭하세요“유대교와 그리스도교 역사에서 한 사람의 신자, 혹은 특정 집단이 성서를 두고 특별한 권리와 소유권을 주장할 때면 하느님께서는 히브리 예언자들과 그리스도교 개혁가
2017-10-14 00:03
이모티콘, 선교 도구 되다… “예수님 모습 귀여워요”
기독교인은 때를 얻든지 못 얻든지 말씀을 전파해야 한다. 요즘은 많은 이들이 오프라인뿐 아니라 온라인에서도 복음을 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특히 사람들이 가장 많이 몰리는 카카오톡, 페이스북 등의 플랫폼을 적극 활용하고 있
2017-10-14 00:00
[책을 요리하는 엄마] 12화. ‘성서, 역사와 만나다’편 (2)
이미지를 크게 보려면 국민일보 홈페이지에서 여기를 클릭 하세요 “교리 문제뿐만 아니라 성서를 경전으로 읽는 신자들이 서로를 어떻게 이해해 왔는지를 파악하기 위해 성서 해석의 중요성과 그 한계를 인지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2017-09-30 00:07
[우먼 칸타타] “환자들 위로하다 제가 더 큰 위로 받았죠”
김복남 전도사는 ‘사랑의 복음전도자’다. 그는 27년 동안 세브란스재활병원 전도사로 환자들의 영적 건강을 보살폈다. 절망을 희망으로, 고통을 기쁨으로 바꾸시는 하나님의 사랑을 전했다. 지난 2월, 65세로 세브란스재활병원 전도사
2017-09-30 00:02
[이지현의 기독문학기행] “가족 사랑이 바다 같았던 기독 가정”… 문학으로 증거하다
“내 어린 시절에 영향을 크게 미친 몇 가지가 있다. 첫째는 그곳의 산수(山水)였고, 둘째는 불가사의한 이상주의자 아버지였고, 셋째는 가족 간의 사랑이 바다와 같았던 기독교 가정이었다.”(린위탕의 자서전 ‘팔십자서(八十自敍)’
2017-09-30 00:00
추석 연휴에는 ○○○하자… 크리스천들 이렇게 나눈다
한국교회는 추석 연휴를 맞아 사랑을 실천하는 다양한 활동을 계획하고 있다. 기독교인에게 추석은 지난 한 해 동안 풍성한 열매를 맺게 해주신 하나님 은혜에 감사하는 명절이다. 이 감사는 가족과 이웃에게 사랑으로 전할 때 배가
2017-09-30 00:00
[한국기독역사여행] “조국이여 안심허라”… 젖과 꿀 흐르는 이상촌 꿈꾸다
지난 19일 새벽 서울 도심을 빠져나와 경기도 남양주시 조안면 다산로407번길 봉안교회를 찾아 나섰다. 팔당댐을 지나 양수리 방향으로 향하자 다산 정약용 생가 마재마을을 안내하는 팻말이 이어졌다. 이제 수도권 사람들에게 다산 생
2017-09-23 00:03
[책을 요리하는 엄마] 12화. ‘성서, 역사와 만나다’편 (1)
이미지를 크게 보려면 국민일보 홈페이지에서 여기를 클릭하세요저자 야로슬라프 펠리칸(1923∼2006)은 기독교 역사학자 및 역사신학자로 미국 예일대에서 역사학과 석좌교수와 교회사 교수를 지냈다. 55권으로 이뤄진 영문판 ‘루터 저
2017-09-23 00:01
술 안마시면 찍힐까?… “믿음의 동료들과 기도로 신앙 지켜”
직장생활은 누구에게나 고달프다. 그러나 그리스도인은 특별히 더하다. 일터에서도 열심히 신앙생활을 하려 하지만 세상이 그들을 가만두지 않는다. ‘음주도 일의 연장’이라는 잘못된 인식으로 음주를 강요당하고, 일요일에 이어지는
2017-09-16 00:01
크리스천 직장인 일터에서 안녕하십니까… “편견·반감 사랑으로 극복”
우리는 일하지 않고 살 수 없다. 아담과 하와가 죄를 짓고 에덴동산에서 쫓겨난 이후 노동은 인간의 숙명이 됐다. 원죄에 대한 처벌에서 비롯됐지만 노동은 절대 하찮은 게 아니다. 하나님 또한 인간을 짓기 이전부터 천지창조라는 엄청
2017-09-16 00:01
[책을 요리하는 엄마] 11화. ‘안식일은 저항이다’편 (3·끝)
이미지를 크게 보려면 국민일보 홈페이지에서 여기를 클릭하세요“창조주 하나님이 쉬셨듯이 쉬어라! … 정녕 불안만을 야기하는 파라오의 시스템과 정반대인 쉼의 시스템을 북돋우라.” 안식일은 저항이다(71쪽)/월터 브루그만 지음/박
2017-09-16 00:00
[우먼 칸타타] 장애인들 위한 삶… 조금 힘들어도 괜찮아
㈔빛된소리글로벌예술협회 배은주(서울 경향교회 집사) 이사장은 ‘장애인의 대모(代母)’로 불린다. 배 이사장은 노래나 연기 등에 소질 있는 장애인을 발굴해 예술인으로 양성하는 사역에 10년째 헌신하고 있다. 무엇보다 가장 뿌듯한
2017-09-16 00:00
[이지현의 기독문학기행] “기독교 신앙 따라 햇살 가득한 세상에 도달했다”
기독교는 그에게 ‘출발지점’이 아니라 오랜 추구 끝에 도달한 ‘목적지’였다. 중국 작가이며 문명비평가로 이름을 알린 린위탕(林語當·1895∼1976)은 동양과 서양의 문화를 흡수해 자기만의 사상을 구축한 세계적인 석학이다.
2017-09-16 00:00
[한국기독역사여행] “괴로운 짐 나도 같이…” 슈바이처에게 위로받다
이일선 목사가 울릉도를 의료선교지로 정하고 떠난 이유는 이러하다. 1957년 9월 어느 날 이 목사는 경북 포항 성심수녀원이 돌보는 한센병 환자 300여명의 진료를 마치고 간호사 자격을 갖춘 벨레뎃다, 라파엘 수녀와 함께 울릉도의
2017-09-09 00:25
[책을 요리하는 엄마] 11화. ‘안식일은 저항이다’편 (2)
이미지를 크게 보려면 국민일보 홈페이지에서 여기를 클릭 하세요 “여섯째 날은 이스라엘이 일곱째 날까지 먹기에 충분한 빵을 저장할 수 있었고, 덕분에 이스라엘은 일곱째 날에 쉴 수 있었다. 이런 뜻밖의 양식 공급은 사는 데 필요
2017-09-09 00:00
“헬로… 하이” 아이들 입이 열렸다… 움츠린 마음 펴졌다
지난 4일 오후 경기도 평택 팽성읍 안정리. 영어간판이 즐비한 가게와 미군기지 사이의 길을 아이들이 종종걸음으로 걸어왔다. 발걸음을 멈춘 2층 파란 대문 집. ‘길 위의 사람들’이란 간판이 보였다. 재잘대는 아이들의 목소리가 그
2017-09-09 00:00
제목만보기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