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오피니언 > 칼럼 > 그림이 있는 아침

[그림이 있는 아침] 아! 지리산

[그림이 있는 아침] 아! 지리산 기사의 사진

온화한 능선과 깊은 산속의 다정한 모습. 섬진강과 짝을 이루는 산자락. 화려하고 아름다운 풍경보다는 보는 이의 마음을 씻어주는 청정제 같은 산하. 지리산이 가진 매력이다.

현창옥 展(5월25일까지 서울 관훈동 갤러리이즈·02-736-6669)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