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오피니언 > 칼럼 > 그림이 있는 아침

[그림이 있는 아침] 나무 기사의 사진

꽃과 과일이 가득한 농원을 그린 이대원 화백. “자연이 가진 무한한 것을 알게 된 후 자연과 생명에 대한 외경의 마음을 품게 되었다.”

‘봄을 수놓다’ 展(4월 21일까지 서울 영등포 롯데갤러리·02-2670-8888)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