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오피니언 > 칼럼 > 그림이 있는 아침

[그림이 있는 아침] 新박연폭포

[그림이 있는 아침] 新박연폭포 기사의 사진

겸재 정선의 ‘박연폭포’에 관광객들을 촬영한 사진을 합성한 산수화. 전통 회화와 사진의 결합으로 21세기 디지털시대의 새로운 이미지를 제시하고 있다.

이은주 ‘퇴색-순간의 역사성’ 展(5월 31일까지 서울 관훈동 토포하우스·02-734-7555)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