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카페] 양란의 봄맞이 기사의 사진

따뜻한 봄을 기다립니다. 한겨울인데도 불구하고 포근한 날씨가 계속되는 가운데 비까지 내린 23일 서울 양재동 화훼전시장에는 벌써부터 봄을 기다리는 발길이 눈에 띕니다. 활짝 핀 양란처럼 우리 서민들의 경제도 활짝 피었으면 하고 기대해 봅니다.

글·사진=강희청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