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대사 테러]장윤석 의원이 미국대사 테러범 제압 기사의 사진
마크 리퍼트 미국 대사에게 흉기를 휘두른 김기종(55)씨를 제압한 사람은 새누리당 장윤석 의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재야 문화운동가인 김 대표는 5일 오전 7시 40분쯤 세종문화회관 세종홀에서 리퍼트 대사에게 흉기를 수차례 휘두른 혐의로 현장에서 검거됐다.

장 의원은 리퍼트 대사 뒤편에 앉아있다가 테러범의 등 위에 올라타 제압했다고 한다. 장 의원은 지난달 26일 열린 민화협 대의원회의서 상임의장으로 선출돼 이날 행사에 참석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김 대표는 2010년 7월 7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특별강연회 도중 시게이에 도시노리(重家俊範) 당시 일본대사에게 지름 약 10㎝와 7㎝인 시멘트 덩어리 2개를 던진 혐의 등으로 구속기소된 바 있다.

[관련기사 보기]


▶ [美대사 테러]리퍼트 美대사 공격 범인 "전쟁훈련 반대" 외쳐-큰 부상


▶ [美대사 테러]용의자 김모(55)는 독도지킴이대장


▶ [美대사 테러]마크 리퍼트 주한 美 대사는 누구?


▶ [美대사 테러]용의자 김모씨,5년전 주한일본대사도 공격


▶ [美대사 테러]용의자 김모(55)씨 “우리마당 대표다...전쟁훈련 반대”-발 부상


▶ [美대사 테러]리퍼트 美대사,식사도중 공격당해...용의자 김모(55)씨 현장 검거


[포토 갤러리] 피 흘리며 병원으로 향하는 리퍼트 대사

김영석 기자 yskim@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