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승헌, ‘사임당’ 출연 확정… 이영애와 호흡 맞춰 기사의 사진
사진=국민일보DB
송승헌이 드라마 ‘사임당’의 출연을 확정했다.

24일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송승헌이 SBS 새 드라마 ‘사임당’ 출연을 확정 짓고 촬영을 준비 중이라고 전했다. 사임당 관계자는 “주요 캐스팅이 마무리 된 만큼 다음 달부터 촬영에 돌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송승헌이 맡은 역할은 자유 영혼인 이겸으로 담장을 넘어 들어온 여인의 등장으로 새로운 인생을 맞이하는 인물이다.

송승헌은 2012년 방송된 MBC 드라마 ‘남자가 사랑할 때’ 이후 영화 촬영에 매진하며 브라운관 복귀가 미뤄졌다. 최근 영화 ‘미쓰 와이프’ 개봉을 앞두고 브라운관 복귀를 준비하다 사임당을 제안 받았다.

사임당은 조선시대 사임당 신 씨의 삶을 재해석한 작품으로 천재화가 사임당의 예술과 사랑을 다룬다. 이영애는 극중 한국 미술사를 전공한 대학 강사와 신사임당 1인 2역을 맡아 과거와 현대를 오가는 연기를 할 계획이다.

사임당은 다음달부터 촬영에 돌입해 내년 상반기에 방송될 예정이다.

서희수 대학생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