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릴레이 지명수배] 남보라 “천우희 언니 나와 주세요~” 기사의 사진
배우 천우희. 국민일보DB
국민일보가 진행하고 있는 ‘릴레이 지명수배’ 첫 번째 주자는 방송인 이정수였습니다. 이정수는 같은 소속사 식구인 스포테이너 신수지를 지목했었죠. 성공리에 신수지와의 인터뷰를 마무리, 그녀가 지목한 다음 타자는 남보라였습니다. 김수로 프로젝트의 연극 ‘택시 드리벌’의 연습에 한창이었던 남보라는 영화 ‘써니’(2011)에서 호흡을 맞추었던 배우 천우희를 릴레이 지명수배의 지인으로 지목했습니다.

남보라는 “언니를 ‘써니’에서 처음 만났다”라며 “언니가 요즘에 너무 잘 돼서 저도 기분이 너무 좋다”라며 해맑은 미소를 지었습니다. 이어 “언니가 알고 보면 굉장히 섬세하고 여성스럽고 말수도 적은 천생 여자인데 영화에서는 센 캐릭터도 잘 소화하는 것 같다. 언니의 내공은 정말 대단하다”라며 박수를 보냈습니다.

“평상시에 연락을 자주 하지는 못 하고 ‘한공주’ 이후에 시사회 참석도 자주는 못 하고 있지만 늘 언니 생각을 해요. 연기에 대한 생각도 굉장히 깊은 언니를 본받고 싶어요. 또 ‘손님’도 개봉하고 앞으로 ‘뷰티 인사이드’ ‘곡성’ 등 많은 작품이 나오는 것으로 아는데 언니가 출연하는 영화마다 다 대박 났으면 좋겠어요. 언니~늘 응원합니다. 파이팅!”

천우희는 현재 박흥식 감독의 영화 ‘해어화’ 촬영으로 바쁜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우희씨. 조만간 찾아뵙겠습니다.

조경이 기자 rookeroo@kmib.co.kr

배우 #남보라 가 국민일보 독자들에게 인사를 전했습니다. 연극 ‘택시 드리벌’에 캐스팅 돼 첫 연극에 도전, 요즘 연습에 한창이라고 합니다.

Posted by 국민일보 on 2015년 7월 2일 목요일


[관련기사 보기]

▶[릴레이 지명수배] 이정수, “신수지 나와라~”

▶[릴레이 지명수배] 신수지 “남보라 언니 나와요~”

▶[릴레이 지명수배] 남보라 응답했다! “수지 고마운 동생”

▶남보라 “제 안에 일어난 긍정적 변화, 하나님 믿으면서부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