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복절에 쪽○○ 음식 팔 수 없기에 휴업합니다”…패기 넘치는 사장님

“광복절에 쪽○○ 음식 팔 수 없기에 휴업합니다”…패기 넘치는 사장님 기사의 사진
페이스북 캡처
“광복절에 쪽○○ 음식과 술을 팔 수 없기에 휴업합니다”

지난 15일 대구맛집일보 페이스북에 한 일식집 사장님의 애국심이 묻어나는 문구가 담긴 사진이 게재돼 누리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사진 속에는 일본어가 쓰인 그림을 뒤로 한 채 유리문에 붙인 휴업 안내문이 담겨 있었다.

“광복절에 일본 음식을 팔 수 없기에 휴업한다”는 내용으로 애국심 때문에 연휴 특수를 포기하겠다는 의지가 엿보이는 글이었다.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욕 안 먹고 쉬는 법” “사장님 패기 보소” “사장님 멋있다. 여기서 알바하고 싶다” “일본음식 팔아먹고 살면서 이런다고 애국자냐고 비꼬는 분들, 생계수단이지만 기념적인 날을 위해 하루 장사를 포기하는 게 위선이라고? 본인들은 실천할 용기조차 없으면서” 등 대체로 재밌다는 반응을 보였다.

반면 “그냥 반일감정을 부추기는 것으로만 보인다” “이건 아닌 듯… 일본에서도 역사의식 재대로 박혀있는 사람 많아요… 그런 사람이 이런 거 보면 무지 실망할 듯”이라며 다소 지나치다는 지적을 남기기도 했다.

광복70주년 한 일식집 사장님의 애국심.. 대구맛집일보 대구경북 맛집멋집소식 1번지!!꼭 받아보세요!

Posted by 대구맛집일보 on 2015년 8월 15일 토요일


최영경 기자 ykchoi@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