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연예

‘쇼팽 콩쿠르 우승’ 조성진 상금은 얼마야

‘쇼팽 콩쿠르 우승’ 조성진 상금은 얼마야 기사의 사진
쇼팽 콩쿠르 연주를 마친 조성진
피아니스트 조성진이 ‘세계 3대 피아노 콩쿠르’로 통하는 ‘쇼팽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한국인 최초의 우승(관련기사:조성진, 쇼팽 콩쿠르 우승 쾌거)을 거머쥐어 화제인 가운데 그의 우승 상금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조성진은 우승 상금 3만유로(약 3856만원)와 금메달을 수상했을 뿐 아니라 폴로네이즈 최고 연주상까지 휩쓸어 상금 3000유로(약 385만원)도 받았다. 상금은 총 4241만원이다. 또한 이번 우승으로 세계 각지에서 연주 기회도 얻게 됐다.

조성진은 11세이던 2005년 금호영재콘서트를 통해 데뷔했다. 2008년 국제 청소년 쇼팽 콩쿠르 최연소 우승, 2009년 하마마쓰 국제 피아노 콩쿠르 최연소 우승을 차지하며 국제적으로 주목받기 시작했다. 지난해 루빈스타인 콩쿠르에서는 3위를 차지했다.

한국에서 피아니스트 신수정의 사사를 받은 조성진은 현재 파리고등음악원에서 미셀 베로프를 사사하고 있다. 그동안 서울시향, 마린스키 오케스트라, 라디오프랑스 오케스트, 뮌헨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등과 협연하며 기량을 인정받은 바 있다.

조경이 기자 rookeroo@kmib.co.kr

유세례 “2년간의 슬럼프 주님 앞에 회개 끝에 문영남 작가 작품에 캐스팅됐다는 소식”

[단독]‘10억 기부’ 신민아 알고 보니, 부산 미혼모들도 돌보고 있었다

“문화선교 파라처치로” 배우 이진우 6일 목사 안수 받아 임동진·송재호·오미희 참석

[교회누나43] 김수로 “아내 모태신앙에 주일학교 선생님, 주일날 어기면 혼나”

[단독]김수현♥안소희, 1년째 열애 중…“키이스트 한솥밥 이유 있었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