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대한민국 세계 치안 순위 1위 영광 “술에 적신 밤도 안전”

전세계 치안 순위 1위 등극… 세계에서 가장 안전한 나라?

대한민국 세계 치안 순위 1위 영광 “술에 적신 밤도 안전” 기사의 사진
사진=NUMBEO 캡처

이전이미지다음이미지

세계 치안 순위에서 한국이 1위를 차지했습니다. OECD 기준 각종 평가에서 1위를 차지한 대한민국의 위엄인데요. 네티즌들은 “술 취한 채 밤에 돌아다녀도 안전한 나라가 한국 밖에 더 있겠느냐”며 모처럼만의 성과에 어깨를 들썩했습니다.

삶의 질이나 생활비, 부동산 등의 순위를 매기는 해외 전문 사이트인 NUMBEO는 2015년 세계 치안 순위 중간 결산(Crime Index for Country 2015 Mid Year)에서 대한민국을 1위에 올려놨습니다. 안전지수가 80%를 넘은 국가는 대한민국(83.1%), 싱가포르(82.9%), 카타르(80.0%)뿐입니다. 이 지수는 설문에 기반을 뒀는데요. 범죄의 수준과 자동차 절도, 종교 분쟁과 마약 등 다양한 요소가 고려됩니다.

아시아 국가들이 비교적 높은 순위를 기록했습니다. 일본이 79.1%로 4위, 대만(78.7%)과 홍콩(78.1%)이 그 뒤를 이었는데요.

베네수엘라가 14.8%로 세계 최하위, 온두라스(19.3%)와 파푸아 뉴기니(21.6%)가 불명예를 얻었습니다. 북한은 통계에서조차 빠졌습니다.

네티즌들은 “새벽에 칼이나 총격 걱정 않아도 되는 나라가 흔하지는 않다” “다른 나라에서는 밤에 술 마시고 돌아다니는 것 상상도 못한다. 안전은 하겠지만 건강은 걱정된다” “미국의 치안 좋은 곳도 8시면 문을 다수 닫습니다. 경찰분들 고생 많으십니다” 등의 댓글을 달았습니다.

다만 OECD 기준으로 아직도 많은 안 좋은 부문에서 1위를 달리고 있는데요. 네티즌들 사이에선 ‘헬조선 50관왕’이라며 퍼지고 있는 통계입니다.


1. 자살률 - 1위
2. 산업재해 사망률 - 1위
3. 가계부채 - 1위
4. 남녀 임금격차 - 1위
5. 노인 빈곤률 - 1위
6. 청소년 흡연율 - 1위
7. 성인 흡연률 - 1위
8. 가장 낮은 최저임금 - 1위
9. 저임금 노동자 비율 - 1위
10. 자동차 접촉 사고율 - 1위
11. 인도에서 교통사고율 - 1위
12. 보행자 교통사망률 - 1위
13. 어린이 교통사고 사망률 - 1위
14. 노인 교통사고 비율 - 1위
15. 교통사고 사망률 높은 국가 - 1위
16. 학업시간 가장 높은 순위 - 1위
17. 환경평가 뒤에서 - 1위
18. 어린이 행복지수 낮은 순위 - 1위
19. 청소년 행복지수 낮은 순위 - 1위
20. 이혼 증가율 - 1위
21. 결핵 환자 발생률 - 1위
22. 결핵 환자 사망률 - 1위
23. 당뇨 사망률 - 1위
24. 남성 간질환 사망률 - 1위
25. 대장암 사망률 증가율 - 1위
26. 심근경색 사망률 - 1위
27. 온실가스 배출 증가율 - 1위
28. 노령화 지수 - 1위
29. 국가채무 증가율 - 1위
30. 자살 증가율 - 1위
31. 공공 사회복지 지출 비율 - 1위
32. 실업률 증가폭 - 1위
33. 대학교육 가계부담 - 1위
34. 낙태율 - 1위
35. 과학 흥미도 뒤에서 - 1위
36. 중년여성 사망률 - 1위
37. 사교육비 지출 - 1위
38. 15세 이상 술 소비량 - 1위
39. 독주 소비량 - 1위
40. 출산률 제일 낮은 국가 - 1위
41. 근무시간 많은 국가 - 1위
42. 세부담 증가속도 빠른 국가 - 1위
43. 국가부채 증가속도 - 1위
44. 식품 물가 증가율 - 1위
45. 양주 소비율 - 1위
46. 저출산 - 1위
47. 공교육비 민간 부담 - 1위
48. 사회안전망 가장 안 좋은 순위 - 1위
49. 정치적 비전이 안 좋은 순위 - 1위
50. 고등교육 국가가 지원해 주는 비율 뒤에서 - 1위

김동우 기자 love@kmib.co.kr

“한국 남자로 태어난 죄?” 우울한 개구리 ‘공감’ [20대뉴스]
“건물 하나로 재벌 되는 법” 부루마블 Korea 영상에 ‘뒷골’
사랑에 울부짖는 청춘들… 러브라이브 현장 영상 [20대뉴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