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스포츠

마크 헌트, 펀치 한방으로 끝… 실바에 TKO 승

마크 헌트, 펀치 한방으로 끝… 실바에 TKO 승 기사의 사진
UFC 홈페이지 화면촬영
뉴질랜드 파이터 마크 헌트(41)가 안토니오 실바(36·브라질)를 쓰러뜨렸다.

헌트는 15일 호주 멜버른 이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 종합격투기 UFC 193 헤비급 매치에서 1라운드 테크니컬녹아웃(TKO) 승을 거뒀다.

헌트는 실바의 니킥을 방어하고 탐색전을 벌이면서 신중하게 경기했다. 경기 시작으로부터 얼마 지나지 않아 실바의 틈새를 발견하고 턱과 목 사이로 라이트 펀치를 꽂아 넣었다. 13회의 시도에서 12회를 적중한 헌트의 타격 가운데 가장 강력한 한방이 폭발한 순간이었다.

실바는 그대로 정신을 잃고 쓰러졌다. 심판은 실바의 상태를 살피고 레프리 스톱을 선언했다. 헌트는 최근 2연패를 당하는 등 1년 2개월 동안 승리하지 못했지만 사실상 안방으로 볼 수 있는 호주에서 손쉽게 승리를 챙겼다.

김철오 기자 kcopd@kmib.co.kr

[관련기사 보기]
▶론다 로우지, 계체량에서 돌발 행동… “도발? 열폭?” (움짤)
▶“UFC 선수의 누드는 다르네”… 론다 로우지, 매끈한 근육 몸매
▶웨인 루니 WWE 데뷔?… 따귀 한대로 204㎝ 거구 제압 (움짤)
▶“이걸 어떻게 막아” 알고 먹는 골… 즐라탄의 캐넌 슛 (움짤)
▶[프리미어12] 일본 > 넘사벽 > 미국… “메이저리거 뽑고 다시 와” (움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