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연예

“건강히 잘 다녀와” 까까머리 최시원, 늠름한 군입대 인증샷

“건강히 잘 다녀와” 까까머리 최시원, 늠름한 군입대 인증샷 기사의 사진
사진=백민현 인스타그램

이전이미지다음이미지

19일 입대한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최시원의 까까머리 인증샷이 공개됐다.

먼저 배우 백민현이 인스타그램에 올린 사진이다. 그는 “끝까지 미소 잃지 않는 시원시원한 김기자님, 몸 건강히 잘 다녀와”라는 인사말과 함께 최시원, 이영만 트레이너와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백민현은 또 “함께 사진은 못 찍었지만 오랜만에 봤던 창민이도”라며 최시원과 같은 날 입대한 최강창민에게도 인사를 전했다.

이특(슈퍼주니어)이 인스타그램에 공개한 사진에는 두 사람 모두 등장한다. 이특은 “여유있는 시원이와 조금은 걱정이 많은 듯 보인 창민이 건강하게 잘 지내라”며 “형이 퇴소식 때 시간 내서 갈게. 도대체 몇 명을 (군대에) 보내는 거지”라는 메시지를 남겼다.

식당에서 함께 식사를 하기 전 찍은 사진이다. 최시원은 카메라를 바라보며 장난스러운 표정을 지어보였다. 하지만 최강창민은 뒤돌아 서있어 얼굴을 볼 수 없었다. 다행히 이특은 “팬들 외롭지 않게 너희 사진을 조금씩 풀겠다”고 예고했다.

19일 충남 논산 육군훈련소에 나란히 입소한 최시원과 최강창민은 의무경찰 특기병으로 복무한다. 입소식에는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식구인 이특과 규현이 참석해 배웅했다고 한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재벌에 시집갔던 그 육체파 여배우… 김혜정, 교통사고 사망
손흥민♥유소영, 심야데이트 딱 걸려 열애 인정… “애틋합니다”
아이로 남고픈 아이유인데?… 장기하 “여친과 세대차 없어”
[스타직캠] “혜리와 비교?” 긴장한 수지, 웃음이 터지기까지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