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스포츠

무슨 자신감으로…일본, 한국전 앞두고 결승전 선발 공개 ‘망신’

무슨 자신감으로…일본, 한국전 앞두고 결승전 선발 공개 ‘망신’ 기사의 사진
SBS 중계화면 캡처
일본 야구대표팀이 한국과의 ‘2015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 12’ 준결승전을 치르지도 않은 시점에서 결승전 선발을 공개했다는 사실이 알려졌다. 그러나 이날 열린 준결승전에서 일본은 한국에 패배했고, 그야말로 망신살이 뻗치게 됐다.

일본 닛칸스포츠는 19일 “사무라이 재팬(일본 대표팀의 애칭)이 다케다 쇼다(소프트뱅크 호크스)를 결승전 선발로 내정했다”고 보도했다. 해당 기사의 보도 시점은 아직 한국과의 준결승전이 열리기도 전이었다. 예선부터 8강전까지 6경기를 내리 이겼던 일본은 이미 한국을 꺾고 결승에 진출하는 것은 떼어 놓은 당상이라는 듯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그러나 결과는 참담했다. 8회말까지 승기를 놓치지 않았던 일본은 9회초 이대호의 2타점 역전 결승타 등으로 순식간에 넉 점을 뺏겼다. 결과는 4-3으로 한국의 승리였다.

이날 경기 결과로 21일 한국은 미국-멕시코전의 승자와 21일 결승전을, 일본은 3·4위 결정전을 각각 치르게 됐다.

라효진 기자 surplus@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