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연예

“서세원 떠나 자유의 몸”… 서정희, 30년 만에 방송 복귀

“서세원 떠나 자유의 몸”… 서정희, 30년 만에 방송 복귀 기사의 사진
방송인 서정희가 30년 만에 방송 활동을 재개한다.

MBC에 따르면 서정희는 31일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촬영을 진행했다. 미국에서 귀국한 딸 서동주 씨가 함께한 것으로 알려졌다.

제작진은 “서정희가 사람이 좋다에 출연한 것이 맞다”며 “편성 예정이지만 아직 방송 날짜는 확정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서정희의 연예 활동 복귀는 영화 ‘납자루떼’(1986) 이후 30년 만이다. 1981년 영화 ‘하늘나라 엄마 별이’로 데뷔해 인기를 누리던 서정희는 개그맨 서세원과 결혼한 뒤 사실상 활동을 중단했다.

32년간 잉꼬부부로 알려졌던 서정희와 서세원은 지난 8월 합의 이혼했다. 지난해 5월 폭행 파문에 이어 지난해 7월 서정희가 서세원을 상대로 이혼 및 위자료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 서세원은 서정희를 폭행한 혐의로 징역 6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 받았다

서정희의 매니지먼트를 돕고 있는 노석 노엘엔터테인먼트 대표는 “서정희씨 의견을 존중해 연예 활동을 전폭 지원하고 싶다”며 “그가 일련의 아픔을 털고 일어서는데 도움을 주고 싶다”고 매일경제에 말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강호동 연예대상? 한 게 없는데?” 전현무 무례 진행 눈살
‘연상연하’ 지동원♥강지영 언니, 결혼… “동생만큼 예뻐”
“정치혐오 싫어?” 홍준표 ‘내부자들’ 혹평, ‘히말라야’는 반색
[스타직캠] “정우성-김하늘 뭐해?” 비주얼 커플의 꽁냥꽁냥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