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는 온·오프라인 콘텐츠 플랫폼 혁신을 위해 국내 1위 종합 음악 콘텐츠 사업자인 (주)로엔엔터테인먼트의 지분 76.4%를 1조8700억원에 인수한다고 11일 밝혔다.

카카오 측은 모바일 플랫폼 경쟁력과 로엔의 음악 콘텐츠가 가진 장점을 살려 새로운 콘텐츠 플랫폼 기반을 마련하고, 글로벌 진출 토대를 구축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카카오는 모바일 시대 콘텐츠 플랫폼 사업에 주목하며 ‘1boon’ 등 모바일 콘텐츠 플랫폼 확대, 카카오TV 등의 동영상 콘텐츠 강화 등을 진행했고 최근에는 카카오페이지를 통해 유료 모바일 콘텐츠 플랫폼을 성공시킨 포도트리를 자회사로 인수하기도 했다. 로엔은 기존 음악 서비스를 더욱 강화하는 한편 카카오 모바일을 활용한 새로운 형태의 음악 서비스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김유나 기자 spring@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