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스타직캠] 은혜로운 강동원이 눈앞에… 여긴 천국인가요

[스타직캠] 은혜로운 강동원이 눈앞에… 여긴 천국인가요 기사의 사진
배우 강동원(35)을 유심히 관찰해본 적이 있는지. 아마 쉽지만은 않을 것이다. 매번 비주얼 쇼크에 정신이 혼미해질 테니 말이다.

25일 서울 강남구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열린 영화 ‘검사외전’ 기자간담회에서 강동원에 집중했다. 귀로는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들으면서도 시선은 그에게 고정했다. 그리고 알았다. 강동원은 한시도 가만히 있지를 않더라.

강동원은 이따금씩 시선을 이리저리 옮겼다. 시선뿐이랴. 손을 꼼지락거리기도, 몸을 꼬물대기도 했다. 입을 꾹 다무는 버릇은 워낙 유명하다. 그래서 ‘꾹꾹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시시각각 변하는 강동원 표정을 보고 있자면 지루할 틈이 없다. 물 마시는 짧은 순간도 놓치지 않았다. 귀여운 꾹꾹이는 물론 활짝 웃는 모습까지 포착했다. 그 은혜로운 영상을 공유한다.

▶ 꾹꾹, 꼼지락꼼지락… 강동원 관찰 영상


검사외전은 살인 누명을 쓰고 수감된 검사가 감옥에서 만난 전과 9범의 사기꾼과 손잡고 누명을 벗는 이야기를 그린 범죄오락물이다. 극중 황정민은 유능한 검사에서 살인누명을 쓰고 하루아침에 죄수로 전락한 변재욱 역을, 강동원은 사기전과 9범의 꽃미남 사기꾼 한치원 역을 맡았다. 다음 달 3일 개봉.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스타직캠] ‘판넬?’ 볼수록 현실감 없는 강동원 포토타임
[스타직캠] “강동원에게 황정민이란?” 말문이 막힌 순간
[화보] 강동원, 정녕 사람입니까?… 무조건 반해버릴 다각도샷
[화보] “강동원? 조각 아냐?” 의심하는 순간… ‘꾹꾹이’ 퍼레이드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