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 “정청래 이목희 전해철 김경협 이해찬” 친노패권세력 규정 기사의 사진
국민의당은 7일 ‘새누리당 김을동(서울 송파병)·윤상현(인천 남구을)·홍문종(경기 의정부을)·한선교(경기 용인수지)·이정현(전남 순천곡성) 의원 등 5명’을 수구진박 세력으로 규정했다.

또 ‘더불어민주당 정청래(서울 마포을)·이목희(서울 금천)·전해철(경기 안산상록갑)·김경협(경기 부천원미갑)·이해찬(세종시) 의원 등 5명’을 친노패권·무능86 세력으로 꼽았다.

국민의당 정치혁신특별위원회는 7일 새누리당과 더불어민주당을 겨냥한 이른바 '친박·친노' 지역구 10곳을 선정하고 당 지도부에 전략공천을 요구했다.

문병호 의원은 이날 마포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1% 특권층을 대변하는 새누리당 내 수구진박, 9% 고임금 상위층을 대변하는 더불어민주당 친노패권·무능86 세력을 심판하는 것이 4·13 총선에서 국민의당이 반드시 성공해야 할 정치목표"라고 밝혔다.



김영석 정치부장 yskim@kmib.co.kr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