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비군 훈련에 1분 늦어 못 들어갔다며 투정하는 배우 정태우의 하소연이 인터넷으로 퍼지고 있습니다. 4일 인스타그램에 올렸다가 이런 저런 말들이 나와서인지 현재는 삭제했다네요. 정태우가 올린 사연의 전문은 아래와 같습니다. 


다음은 네티즌 반응 모음.


신은정 기자 sej@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