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뉴시스】김선웅 기자 = 18일 오후 서울 강남구 강남역 10번출구에 '묻지마 살인' 사건 피해자 여성 추모글이 남겨져 있다. 피해자 20대 여성은 지난 17일 강남역 인근 상가 화장실에서 본인이 평소에 여자들에게 무시를 당했다고 주장하는 용의자 김모씨에게 흉기에 찔려 숨졌다. 

편집=이명희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