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엑소(EXO)의 첸(본명 김종대)와 찬열이 탄탄한 보컬로 아름다운 하모니를 만들어냈다.

24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에 유재석 팀 쇼맨으로 등장해 ‘슈가맨’ 도원경의 ‘다시 사랑한다면’을 어쿠스틱 버전으로 편곡해 불렀다.

특히 찬열은 엑소에서 랩을 담당하고 있지만 이번 방송에서 노래실력까지 뽐내 눈길을 끌었다.


메인보컬 첸은 역시 안정적인 가창력으로 듀엣을 이끌었다. 두 사람의 감미로운 목소리가 어우려져 환상적인 무대를 만들어냈다.

첸과 찬열은 유희열 팀 쇼맨으로 출연해 박혜경의 ‘내게 다시’를 재해석해 부른 걸그룹 EXID의 솔지·하나를 제치고 승리했다.

▶엑소 첸·찬열, ‘다시 사랑한다면’ 듀엣 영상


첸은 또 최근 발표한 ‘썸타’의 어쿠스틱 버전을 방송 최초로 공개하기도 했다. 달달한 그의 음색에 모두가 빠져 들었다. 이날 슈가맨으로 출연한 더더 박혜경과 도원경도 흐뭇한 미소로 지켜봤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관련기사 보기]
▶박혜경 “다신 노래 못할 줄” 눈물의 슈가맨 무대 영상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