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불륜’ 스캔들 김민희, ‘성폭행’ 스캔들 박유천 영화는 어떻게?

영화사 전원사 제공

실질적인 휴가 첫 날 교무실에 혼자 남은 학원 강사 김갑동은 퇴폐 이발소 홍보 전화를 받는다. 평소 보다 일찍 퇴근한 김갑동은 우연찮게 그 곳으로 들어가 뜻하지 않았던 휴가 시작을 그 곳에서 보내게 된다.
홍상수 감독의 신작 ‘당신 자신과 당신의 것'의 시놉시스다. 홍상수 감독은 “삶은 아름답다. 맞다. 하지만 삶이 아름다워지기까지 일정량의 비루함을 지불해야하는 것도 사실이다. 그 비루함에 대한 짧은 이야기이다”라고 연출의도를 밝히고 있다.

배우 김민희(34)와 홍상수(56) 감독의 ‘불륜설'에 ‘당신 자신과 당신의 것' 개봉이 불투명해졌다. 하반기에 개봉예정이었으나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의 ’불륜 스캔들‘로 순조롭게 개봉될지 의문이다. 배급을 맡고 있는 NEW는 “개봉 여부에 대해 아직 논의된 바가 없다”며 신중한 입장인 것으로 전해졌다.
김민희와 홍상수 감독은 지난해 9월 개봉한 홍상수 감독의 영화 ‘지금은맞고그때는틀리다’로 인연을 맺어 연인 관계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올 초부터 찌라시에서 떠돌던 이 내용은 21일 한 매체가 보도하면서 수면에 떠올랐다.
홍상수 감독은 1985년 결혼해 대학생 딸을 둔 유부남이다. 홍상수 감독은 이 영화 개봉 때쯤인 지난해 9월 부인 A씨와 살던 압구정 집에서 나와 별거를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홍상수 감독은 부인과 딸에게 김민희와의 관계를 이미 알린 것으로 전해졌다.
홍상수 감독의 부인 A씨는 “이혼은 절대 안 한다. 죽는 날까지 기다릴 것”이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현재 영화일로 미국에 체류 중이다. 둘 다 영화계 복귀는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박유천 출연 영화 ‘루시드 드림’(김준성 감독)은 올해 개봉 예정으로 후반 작업 중이다. 영화는 3년 전 아들을 잃어버린 한 남자가 ‘루시드 드림’을 통해 단서를 발견하게 되면서 꿈과 현실을 넘나드는 사투를 그린 범죄 스릴러다.
박유천 외에도 설경구 고수 강혜정 박인환 천호진 진석호 이시아 등 연기파 배우들이 출연한다. 지난해 촬영을 끝내고 올해 하반기 개봉 예정으로 후반 작업 중이지만 박유천 스캔들로 개봉에 차질을 빚게 됐다.
뉴시스

이 영화 역시 배급은 NEW에서 한다. NEW 측은 “박유천 주연작은 아니지만 해당 캐릭터를 모두 빼고 완성할 수 있는 영화가 아니다. 특정 배우 한 사람이 아니라 수많은 배우들과 제작진, 투자자들의 노력이 담긴 영화이니만큼 후반 작업에 심혈을 기울이며 개봉시기를 신중히 논의 중에 있다”고 전했다.
서울 강남경찰서 수사전담팀은 지난 20일 오후 박유천씨의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 백창주(39) 대표를 불러 조사했다. 백씨는 경찰에서 합의금 의혹에 대해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백씨로부터 조사한 내용을 토대로 참고인 조사를 벌인 뒤 피고소인들을 소환할 방침이다.
백 대표는 지난 20일 박유천씨와 함께 박유천씨를 처음으로 고소한 여성과 남자친구, 사촌오빠를 무고 및 공갈 혐의로 맞고소했다. 고소장에는 박유천씨를 고소한 여성이 고소 전 거액의 합의금을 요구했다는 내용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박유천도 사실상 연예계 활동은 끝났다는 시각이다.

[관련기사 보기]
▶“따님은 불륜녀” 홍상수 아내, 김민희 모친 카톡… 페북지기 초이스
▶김민희 “로리타, 야한 분위기도 재밌어” 영화 추천이 하필…
▶'너도 남자 만나' 홍상수 아내가 밝힌 눈물나는 말·문자들
▶‘불륜’ 스캔들 김민희, ‘성폭행’ 스캔들 박유천 영화는 어떻게?
▶김민희-홍상수 열애설… “아내·딸 두고 부적절한 관계”
▶‘22세차’ 김민희-홍상수 불륜설… 측근들 “할 말 없다”
▶'감독님 애 가질때까지…' 한달전 나온 여배우 불륜 기사

이광형 문화전문기자 ghle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