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600만이 분노했다… 장애 여학생 머리채 끌고 가는 교사


최근 적지않은 대학이 축제 때 전문 댄스팀을 초빙하는 모양이다. 인터넷에는 대학 축제 댄스팀 영상을 어렵지 않게 찾을 수 있다. 그러나 이들의 댄스 수위를 두고 갑론을박이 계속되고 있다. '성인인 대학생들의 축제인데 좀 어떠냐'는 의견과 '대학 등록금을 왜 저렇게 쓰는지 모르겠다'는 비판이 팽팽하다.

다음은 유튜브에 올라온 여러 대학의 댄스팀 무대 직캠(직접 찍은 영상)이다. 모두 10월 초 무대다. 

7일 두원공대에서 무대를 가진 댄스팀 레이샤의 영상. 영상보러가기.



레이샤의 같은 날 무대다. 남성 관객 한 명을 무대 위로 불러 함께 춤을 추는 장면이다. 영상보러가기.



6일 천안나사렛대의 댄스팀 스위치 공연. 영상보러가기.


다음은 같은 날 김포대학에서 있었던 댄스팀 시크엔젤의 무대다. 영상보러가기.


▶해군 장성 사모님 파티에 군 함정 지원… "김제동 말 맞네"
▶정부 "갤노트7 새로운 결함 가능성…사용·교환·판매 중지"
▶군 장병 눈에서 '희귀 기생충' 발견…어떻게 들어갔을까
▶연예인들도 얼굴 맡긴 성형외과 '명의', 알고보니 간호조무사
▶'이것은 생리대때문이다' 여성단체 분수대 시위 논란
▶“사장이 변태네” 전세계 네티즌 공분시킨 ‘키스 조회’ 영상

신은정 기자 sej@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