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제주대, ‘제1회 제주흑우 국제심포지엄’ 개최

 제주대학교 제주흑우연구센터는 20일 오전 9시 대학 생명자원과학대학 3층 강당에서 ‘제1회 제주흑우 국제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제주흑우연구센터는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ARC(농업연구센터) 사업의 일환으로 ‘제주흑우 대량증식 및 산업화’ 연구를 위한 축산물 고품질 생산관리 기술개발 연구센터로 출범했다.

 제주대가 주관책임자(센터장 박세필 교수)로 전국 3개 대학과 2개 연구기관, 3개 산업체 등 총 8개 기관이 참여하는 최장 10년 장기 국가사업이다.

 이번 제주흑우심포지엄은 ‘소(牛)에 있어서 유전체 분석을 이용한 유전육종 및 대량증식’이라는 주제에 대한 지식과 견해를 국내외적으로 공유하고 토론하고자 마련됐다.

 이번 심포지엄에는 Riley David Greg 교수(미국 텍사스 A&M대)와 Hideyuki Mannen 교수(일본 고베대), 손종헌 국장(한국 한우자조금협회), 이준헌 교수(충남대), 김종주 교수(영남대)와 류연철 교수(제주대)가 참여, ‘제주흑우와 외래종과의 동물 유전체 비교 특성분석’ 및 ‘제주흑우의 미래비전 방향’ 등을 제시한다.

 박세필 센터장은 “이번 국제심포지엄을 통해 발표되는 연구내용은 규격화된 제주흑우의 대량생산을 통해 제주흑우산업이 제주관광산업과 어우러진 6차 산업으로 발전할 수 있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제주흑우 국제심포지엄과 함께 21~23일 시민복지광장타운에서 열리는 제주시 주관 ‘제주음식문화축제’에서는 제주흑우 시식회도 진행될 예정이다.

제주=주미령 기자 lalijo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