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자리 연연하지 않겠다" 내각 총사퇴하나


황교안 국무총리는 26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국민에 걱정, 심려 끼친 점을 대단히 송구하게 생각한다"며 "저를 비롯해 (내각이) 자리에 연연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청와대 이원종 비서실장도 "자리에 부임할 때부터 자리에 연연하지 않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안동댐 아나콘다' 궁금증 폭발 정체 밝혀졌다 [꿀잼포토]
▶ 콘돔이 코끼리의 생존에 필요한 이유 [꿀잼영상]
▶‘박근혜 탄핵!’ 대국민 사과에도 인터넷 분노 활활
▶드디어 나온 최순실씨 영상… "찍지 마세요" 소리쳐
▶“순실이? 이런 저급한 자들에게” 이재명 시장 분노
▶기자가 “대통령 하야” 언급하자 정진석 대표 반응 (영상)
▶[단독] 박관천 “최순실 1위 발언은 대통령 위한 고언”
▶[영상]“앗, 비행기가 추락해요”… 블랙박스에 잡힌 추락 장면


강준구 기자 eyes@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