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당 하태경 의원은 30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대통령의 미흡한 해명과 사과, 연이은 최순실의 거짓 해명 등으로 민심은 갈수록 악화되고 대통령의 국정운영 동력도 사실상 상실되었습니다"라고 했다.

 하 의원은 "여당의원으로서 이 난국을 타개할 방법에 대해 고민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라며 "지금 시점은 청와대와 내각의 인적 쇄신만으로 국정을 안정화하기엔 역부족이라는 생각이 듭니다"라고 했다.

 하 의원은 "이번 사태의 근원이 대통령이기 때문에 대통령께서 마음을 비우고 집착을 버리는 것만이 해법일 수 있다는 것입니다"라고 했다.

 하 의원은 "대통령께서 두 가지 조치를 하셔야 합니다. 하나는 수사에 전면 협조를 선언하시는 겁니다"라고 했다.

 하 의원은 "헌법상 소추의 대상은 아니더라도 대통령께서 마음을 비우시면 진실을 규명하는데 충분히 협조할 수 있습니다"라며 "대통령이 협조하지 않으면 진실은 영원히 알 수 없습니다"라고 했다.

 하 의원은 "둘째는 내용상 하야 수준의 대통령 이선 후퇴를 선언하시고 상징적 국가원수로서의 역할만 하시는 겁니다"라고 했다.

 하 의원은 "현재 대통령은 이미 대국민 신뢰가 붕괴되어 사실상 권력 행사 불능 상태입니다"라며 "이런 상황에서 국가기능을 정상화시킬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대통령은 이선후퇴하고 국회가 합의하는 거국책임총리에게 실질 권력을 넘기는 것입니다"라고 했다.

 하 의원은 "대통령이 이선후퇴한다는 것은 독일식 대통령처럼 외교의전과 같은 국가원수로서 상징적 역할만 하는 것입니다"라고 했다. 

 하 의원은 "독일대통령처럼 외교의전만 한다면 청와대는 새 참모를 뽑을 필요가 없습니다"라며 "부속실 정도만 남겨두고 나머지 수석실은 필요가 없어 폐지해야 합니다"라고 했다.

 이어 "대신 총리 권력이 커지기 때문에 총리실을 더 확대 강화해야 한다"라고 했다.  또 "이처럼 대통령이 마음을 비우고 권력 행사에 대한 집착을 버리는 것이 현 정국 수습의 유일한 타개책이 아닐까 싶습니다"라고 했다.

▶'안동댐 아나콘다' 궁금증 폭발 정체 밝혀졌다 [꿀잼포토]
▶ 콘돔이 코끼리의 생존에 필요한 이유 [꿀잼영상]
▶[단독] “최태민은 주술가이자 무당… 박근혜와 영적 부부라 말해”
▶정아름 “늘품체조 차은택이 요청… 찌라시 역겨워” 폭로
▶최순실 입국장면… 이번에도 시민이 ‘잡았다’
▶“최순실 덴마크 은신설 진짜였어?” 본 적 있다는 목격자 증언
▶[단독] “최태민, 육 여사 빙의… 朴, 그 모습에 놀라 기절했다”
▶'최순실로 혼란에 빠진 방송' 김주하와 정반대 앵커 영상

김영석 기자 yskim@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