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유튜브 캡처

세월호 사건이 발생한 당일 박근혜 대통령이 성형시술을 받았다는 내용의 영상이 인터넷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네티즌들은 확실한 증거라며 영상을 공유하고 있다.



지난 19일 유튜브에는 ‘길라임 박근혜 보톡스 성형수술 완벽한 증거 세월호 7시간 비밀 최순실 차움병원 프로포폴 의혹’ 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7분 남짓 분량의 영상엔 박근혜 대통령의 외모가 세월호 침몰 전후 달라졌다는 내용이 담겼다. 영상 초반에는 박 대통령의 2012년 사진과 2015년 사진을 비교했다. 2012년에 비해 2015년에는 박 대통령의 눈가주름이 눈에 띄게 줄어 있다.

이후엔 세월호 침몰 7시간 만에 나타난 박 대통령이 횡설수설했다는 자막과 함께 당시 “학생들이 구명조끼를 입었다는데 그렇게 발견하기 힘드냐”고 말한 장면이 이어진다.

2001년 9월 11일 미국 조지 부시 대통령이 초등학교에서 수업 참관을 하던 중 무역센터에서 비행기가 충돌했다는 보고를 받고 현장에서 긴급 성명을 발표하며 비상체제를 선언한 뉴스 장면을 삽입해 박 대통령의 태도와 상반됐음을 시사했다.

“이 시각 북한의 김정은이 도발해 전쟁이 발발했다면 어떻겠냐”는 질문을 던지며 박 대통령은 안보책임자가 아니라 안보파괴자라고 비난한 자막도 이어졌다.


결정적인 증거로 세월호 침몰 하루 전인 2014년 4월15일 국무회의을 주재한 박 대통령의 얼굴과 2014년 5월19일 대국민담화를 발표한 박 대통령의 얼굴을 비교한 사진을 제시했다. 사진 속 박 대통령은 눈가 주름이 눈에 띄게 줄어 있었다.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영상은 하루만에 32만1300회가 넘는 조회수와 2000건에 가까운 댓글이 달리며 화제를 모았다. 네티즌들은 “나라에 신경 쓰라니까 얼굴에만 신경 쓰고 있었다” “그것이 알고싶다에서 줄기세포 시술 받으면 4~5시간 걸린다고 나왔다” “보톡스 증거 확실하다” 등의 댓글이 줄줄이 달렸다.

▶정아름 “늘품체조 차은택이 요청… 찌라시 역겨워” [꿀잼포토]
▶콘돔이 코끼리의 생존에 필요한 이유 [꿀잼영상]
▶‘범죄 공모관계’는 공동정범… 검찰 형법 30조 적용
▶'세월호 7시간' 비밀 풀리나…'그것이 알고 싶다' 90분 특별 방송
▶김연아, 늘품체조 거절해 미운털… 장시호 “쟤 문체부에 찍혔어”
▶"박근혜 대통령, 최태민이 사다준 속옷 입었다" 육영재단 전 직원 증언
▶외부 노출 꺼려한 장시호…8시간 조사 후 구치소로
▶“촛불시위 왜 이래” 나라 걱정했다가 역풍 맞은 천호식품 회장
▶'업무 복귀' 박근혜 대통령은 이렇게 웃었다(화보)
▶“박근혜 대통령 긴급 하야 성명”… 광장에 뿌려진 ‘어리둥절 호외’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