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조응천 “박 대통령, 다음주 ‘4월말 퇴진’ 발표… 주저한 국민의당 원망스럽다”


조응천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일 페이스북에 “박근혜 대통령이 마지막 탄핵가능한 본회의 직전인 다음주 6.7일쯤 4월말 퇴진을 수용하겠다는 취지의 기자회견을 할 것이라는 첩보가 들어왔다”라는 글을 올렸다.

조 의원은 새누리당 비박 의원들이 박 대통령이 퇴진 입장을 밝히지 않으면 탄핵에 동참키로 했다는 점을 되새기며 “이는 박 대통령이 4월말 퇴진 의사를 밝히면 탄핵에 나서지 않을 수도 있다고 밝힌 셈”이라고 적었다.

그는 이어 “잘 짜여진 각본대로 움직인다는 느낌을 지울 수 없다”며 “오늘(1일) 탄핵발의를 주저한 국민의당이 새삼 원망스럽다”고 글을 맺었다. 

▶정아름 “늘품체조 차은택이 요청… 찌라시 역겨워” [꿀잼포토]
▶콘돔이 코끼리의 생존에 필요한 이유 [꿀잼영상]
▶“박근혜 대통령, 그 와중에 피부 걱정?”… 담화 중 뒷목 리프팅 ‘해프닝’
▶박근혜, 전두환에게 "오빠, 오빠"… 최태민 풀어달라 요청
▶이재명 성남시장 친형, '박사모' 성남지부장 임명
▶'야, 경찰이야?' 표창원에 삿대질한 새누리 장제원 영상
▶전 청와대 간호장교,"박 대통령에 정맥주사 놓은 적 있다...성분은 말 못해"
▶표창원, 고소하겠다는 민경욱에 "부끄럽긴 한가 보다" 직격탄
▶박근혜 대구 서문시장 방문… "10분 만에 현장 떠나, 상인들 싸늘"

고승욱 기자 swk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