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핵가결이 초읽기에 접어들면서 보수단체들의 박근혜 대통령 지키기가 극단으로 치닫고 있다.

9일 한 보수단체는 박 대통령을 위해 희생할 ‘할복단’을 모집한다는 글이 SNS를 통해 확산되고 있다.

'대한민국 박대모'(박근혜 대통령 존경하고 사랑하는 모임) 경북본부장인 윤모씨는 지난 8일 오후 박대모 회원 커뮤니티 '박대모 밴드'에 글을 올려 "박근혜 대통령과 나라를 위해 희생할 할복단을 모집한다"고 공지했다.


윤씨는 “허위 거짓보도를 하는 손석희 사장을 비롯한 언론과 탄핵 찬성에 동참한 김무성 전 대표 등 새누리당 의원과 조작으로 기소한 김수남 검찰총장 등을 심판하고자 한다”며 광화문 집회 현장 할복 단원을 모집한다고 전했다. 또 횟칼, 흰장갑 유언장 등 할복단 준비물도 공지했다.

윤씨는 또 박사모 회장에게 할복단에 동참해 줄 것을 요청하기도 했다.

▶이재용 부회장이 청문회서 바른 '2300원짜리' 립밤 화제 [꿀잼포토]
▶보니하니에 나온 정유라… 샤넬 쇼핑백 든 최순실 영상 [꿀잼 영상]
▶'주갤에 뜬 우병우 차량번호 ‘13서XXXX’… 네티즌 총출동
▶''숨은 의인' 최순실 태블릿PC 발견에 협조한 건물 관리인
▶'‘청문회 밉상’ 이완영… 고영태에 “지금도 최순실씨 좋아합니까”
▶'김기춘 거짓말 밝힌 네티즌 제보에 감춰진 뒷얘기 있다
▶'“이분 끝까지 사이다” 주진형 마지막 발언 (영상)
▶'네티즌 제보 영상에 처음으로 당황한 김기춘 (영상)
▶'안민석 “제가 밉죠?” 묻자 장시호 “네”… 웃음 터진 장내
▶''최순실 만난적 있는 분 손 들어보세요' 김기춘 행동

정지용 기자 jyjeong@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