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대통령의 5촌 조카 피살·살인사건을 다룬 SBS '그것이 알고싶다'가 하마터면 방송되지 못할 뻔 했던 일을 겪었다고 한다. 
방송 직전 최종 편집본이 SBS서버에서 삭제됐다는 것이다. 그러나 '그것이 알고싶다'의 배정훈 피디는 이 사건 취재 과정을 함께했던 외부 인사로부터 편집 파일을 따로 저장을 해두라는 말을 자주 들었고, 혹시나 해서 저장해 두었던 것때문에 방송이 무사히 될 수 있었다고 한다.

다음은 19일 전파를 탄 TBS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  중 일부 방송이다. 박근혜 대통령의 5촌 조카 피살·살인사건의 일부 취재도 함께했던 김어준은 이날 배정훈 피디에게서 들은 이야기를 전했다. 영상보러가기.



다음은 해당 방송에서 나온 관련 이야기를 대략 정리한 것이다.

"제가 알고 있는 뒷얘기가 있다. 방송 직전이 이런 일이 있었다. 마지막 단계의 편집본이 SBS 편집 서버에서 삭제됐다. 삭제돼서 복구를 못했으면 방송이 안되는 거다. 기술진도 '누군가에 의해서 삭제됐다. 복구 안된다'라고 했다고 한다. 제가 배 피디하고 두바이를 같이 갔던 사람으로서 이 사건을 취재 시작하면 항상 강조했다. '백업을 해라, 사라질 것이다. 반드시 삭제 시도할 것이다.' 배피디도 이 말을 믿지 않다가 나중에 여러가지 일을 겪고 믿더라. 남들이 말도 안된다고 할 때 배피디가 조용히 지속적으로 백업을 해뒀다고 하더라. 난리가 난 뒤에 백업본을 꺼내서 처리했다고 하더라. 그리고 배피디에게 연락이 왔다. '형, 진짜로 삭제됐어'" (김어준의 뉴스공장 방송 中)


▶이재용 부회장이 청문회서 바른 '2300원짜리' 립밤 화제 [꿀잼포토]
▶보니하니에 나온 정유라… 샤넬 쇼핑백 든 최순실 영상 [꿀잼 영상]
▶'입산 카운팅은 3명' 그알 소름돋는 장면 2가지
▶“김정일에 보낸 박근혜 편지, 사실이면 간첩죄” 정청래 전 의원
▶‘그것이 알고 싶다’ 박 대통령 5촌 살인사건의 소름 돋는 진실
▶'박근혜 편지'로 굴욕당한 박사모 자성모드
▶신동욱 "그것이 알고싶다 'OOO' 짐작이 간다" 의미심장한 트윗


신은정 기자 sej@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