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희 IWPG 대표와 미소… ‘반기문 신천지 영상’ 논란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반사회적 사이비 종교집단인 신천지예수교증거장막성전(신천지) 관련 단체의 홍보 영상에 등장해 논란이 일고 있다. 

유튜브 캡처

 논란이 된 영상은 지난 10일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IWPG(세계여성평화그룹) 홍보 영상이다. IWPG는 신천지 관련 단체로 알려져 있다. 6분 11초짜리 영상에서 반기문 총장은 2분 9초쯤 김남희 IWPG 대표와 함께 서서 미소를 짓는 모습으로 등장한다. 

 홍보 영상에는 ‘IWPG는 어머니의 마음으로 전쟁 종식과 평화에 기여하기 위해 설립됐다’면서 ‘UN과 IWPG가 평화의 손을 잡았다. IWPG 김남희 대표가 UN본부 초청으로 여성의 날 행사에 참석했다’고 돼있다.

 인터넷에서는 이 영상이 퍼지자 ‘반기문 신천지’를 연관지어 비판하는 글이 쇄도했다.

국민일보DB

 하지만 홍보 영상에는 반기문 총장 외에도 세계적인 유명 인사가 다수 등장해 반기문 총장이 신천지와 밀접한 관계라는 점을 증명한다고는 단정할 수 없다.

김상기 기자 kitting@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