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이재명 시장 "개헌 찬성하지만 대선 전엔 물리적으로 불가능"

이재명 성남시장이 6일 오후 강원 춘천 강원대학교 백령아트센터에서 열린 춘천지역 기자 간담회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뉴시스

이재명 성남시장은 "개헌에 대해서는 찬성하지만 이번 대선 전에는 물리적으로 불가능하다"고 밝혔다.
이 시장이 6일 오후 강원 춘천 강원대학교 백령아트센터에서 열린 춘천지역 기자 간담회에서 "개헌은 '분권형 4년 중임 대통령제'를 선호하지만 시기적으로 맞지 않다"며 "이런 상황속에 개선을 한다는 것은 현재 현안인 박근혜 탄핵과 퇴진, 새누리당 퇴출 등을 열망하는 국민의 뜻을 손상시킬 우려가 있다"고 강조했다.

특히 "지금 필요로 하는 것은 새로운 정치질서를 바로 세우는 것이 우선"이라며 "조기 개헌을 주장하는 것은 기존의 기득권 세력으로 돌아가려는 의도로 밖에 볼 수 없다"고 비난했다.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서는 "먼저 추진주체 조직의 안전성이 중요하다"며 "조직을 재정비하고 사후 관리 문제에 대해 세밀한 검토가 필요하다"고 충고했다.

정지용 기자 jyjeong@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