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신대 손봉호 석좌교수는 서울에서 개최된 ‘고신대 후원의 밤’ 행사에 참여해 약정한 발전기금 1000만원을 전광식 총장에게 전달했다고 11일 밝혔다.
손 교수는 “고신대가 계속적으로 하나님 나라를 위해 헌신할 귀한 인재들을 많이 양성할 수 있도록, 학교를 위한 많은 기관과 독지가들이 함께 힘써 기도하고 후원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고신대 전 총장은 “늘 깊은 사랑으로 학교의 발전을 위해 기도와 물질로 후원해 주심에 감사한다”며 “한국의 대표 기독교대학, 세계의 명품 기독교대학으로 자리할 수 있도록 모든 구성원들이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부산=윤봉학 기자 bhyoo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