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비와이 인스타그램

래퍼 비와이가 방송에서 5년간 열애 중인 일반인 여자친구와의 러브스토리를 털어놨다. 방송 직후 비와이의 인스타그래에 올린 커플 사진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11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 비와이는 일반인 여자친구와 5년 째 열애 중이라는 사실을 밝혔다. 이날 비와이는 “교회에서 첫 눈에 반했다”며 “단발로 자른 모습을 본 순간 주변이 어두워지면서 그 친구에게만 빛이 나더라”라고 말했다. 결혼할 생각이 있냐는 질문에 “생각을 하고 있다”고 답하기도 했다.


방송 직후 비와이와 그의 여자친구의 인스타그램이 인기를 끌고 있다. 두 사람은 인스타그램에 다정한 사진을 꾸준히 공개했기 때문이다. 사진과 함께 남다른 애정을 과시하는 글들을 남기기도 했다. 비와이의 여자친구도 악플러들에게 자제를 요구하는 글을 올리며 “결혼할 생각으로 여기까지 왔다”고 밝혔다.

여자친구가 악플러에 시달리자 비와이는 ‘신경쓰지마. 내사랑아’라는 댓글을 달아 팬들의 부러움을 사기도 했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