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연예

가슴 노출된 지 모른 채 열창하는 브리트니 스피어스 영상



팝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공연 도중 가슴이 노출된 영상이 유튜브를 통해 공개됐다. 브리트니는 가슴이 드러난 지도 모른 채 열창했다. 



유튜브에는 지난 2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공연에서 가슴이 노출된 채 공연을 하고 있는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영상이 잇따라 공개됐다.

영상에는 원피스 수영복을 연상케 하는 반짝이는 무대의상을 입은 채 오프닝 곡인 ‘Work Bitch’를 열창하는 브리트니의 모습이 담겼다. 의상의 왼쪽 어깨 끈이 내려가면서 브리트니의 가슴이 그대로 노출됐다.

관객들의 탄성이 쏟아졌지만 브리트니는 자신의 가슴이 노출된 지 눈치 채지 못한 채 춤과 노래에만 열중했다.



뒤늦게 가슴 노출 사실을 알게된 브리트니는 재빨리 의상을 수습하고 공연을 이어갔다. 팬들은 브리트니의 이런 모습에 ‘프로답다’며 칭찬했다.

▶"고영태는 우리가 지킨다" 촛불 든 고향마을 주민들
▶가슴 노출된 지 모른 채 열창하는 브리트니 스피어스 영상
▶[포착] 태극기 집회에 '유모차 부대' 등장… 자발적 참여 강조
▶'그알' 신혼부부 실종사건, 남편 김 씨 첫사랑 윤 씨의 정체는? '의문점 투성이'
▶특검서 '호흡곤란' 김영재 부인… 병원에선 "정상" 진단
▶고민정 아나운서 문재인 캠프 합류 “인재 영입 1호”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