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이야" 메타폴리스서 뛰어내리는 긴박한 탈출 장면

4일 오전 경기도 화성시 동탄 메타폴리스에서 화재가 발생해 시민이 창문을 통해 소방당국이 설치한 에어 매트로 뛰어내리고 있다. 사진=동탄맘들 모여라 카페

경기 화성시 동탄의 메타폴리스 화재 당시 긴박한 탈출 장면이 포착됐다.
4일 오전 11시쯤 메타폴리스 B블록 3층 뽀로로파크 철거현장에서 ‘펑’하는 소리와 함께 불길이 치솟았다. 상가 내부에 있던 고객과 직원 100여명은 긴급 대피했다. 미처 대피하지 못한 일부 시민들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가 지상 1층에 설치한 에어매트로 뛰어 내리기도 했다.

이 불로 현장에서 작업 중이던 근로자 10명 가운데 2명이 숨졌다. 20여 미터 떨어진 두피관리실 내부에서 남성 1명과 여성 1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상가에 있던 있던 40여명이 연기를 흡입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사진=동탄맘들 모여라 카페

소방당국은 철거 현장 내부에서 굴삭기와 가스통, 용접기가 발견된 것으로 미루어 용접 작업 중 사고가 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소방 당국은 경찰과의 합동 감식을 통해 정확한 화재 원인과 소방시설 작동 여부 등을 파악할 방침이다.

▶아파트주민에 "미친X" 욕 '박근혜 찬양가' 군의원(영상)
▶'월요커플' 송지효와 5월결혼 루머에 개리가 남긴 말
▶"불이야" 메타폴리스서 뛰어내리는 긴박한 탈출 장면
▶경기시작 150초 만에 끝낸 정찬성, UFC 복귀전 완승
▶손석희 “젊은 게 자랑입니까?” JTBC 분위기 보여주는 영상
▶특검서 '호흡곤란' 김영재 부인… 병원에선 "정상" 진단
▶"고영태는 우리가 지킨다" 촛불 든 고향마을 주민들
▶가슴 노출된 지 모른 채 열창하는 브리트니 스피어스 영상
▶'그알' 신혼부부 실종사건, 남편 김 씨 첫사랑 윤 씨의 정체는? '의문점 투성이'
▶고민정 아나운서 문재인 캠프 합류 “인재 영입 1호”


정지용 기자 jyjeong@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