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연예

'월요커플' 송지효와 5월결혼 루머에 개리가 남긴 말


힙합 듀오 리쌍의 개리가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떠돌고 있는 루머에 대해 언급했다.

개리는 지난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벚꽃을 벌써 보았다. 쿤밍 경치 좋다. 찌라시는 찌라시일뿐”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중국 쿤밍의 한 공원 벚꽃나무 밑에 앉아 호숫가의 경관을 즐기고 있는 개리의 모습이 담겨있다.


개리가 언급한 지라시는 지난 1월,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중심으로 확산된 ‘배우 송지효와의 5월 결혼설’을 언급한 것으로 추측된다. 이 지라시 글에는 “개리가 오는 5월 배우 송지효와 결혼을 준비하기 위해 예식장에서 상담을 받았다”는 내용이 담겼다.

개리와 송지효는 SBS '런닝맨'에서 월요커플로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네티즌들은 "루머여도 진실이여도 이 커플은 진심 축하 해줄 수 있다"며 "진짜 결혼했으면 좋겠다"는 반응이다. 

일각에서는 리쌍이 설립한 공연기획사 겸 매니지먼트사 리쌍 컴퍼니가 폐업 절차를 밝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팬들 사이에서는 개리의 글에 대한 다양한 추측이 나오고 있다.

지난 10월 '런닝맨’에서 하차한 개리는 현재 한국과 중국을 오가며 음악 작업에 몰두하고 있다.

▶"고영태는 우리가 지킨다" 촛불 든 고향마을 주민들
▶가슴 노출된 지 모른 채 열창하는 브리트니 스피어스 영상
▶[포착] 태극기 집회에 '유모차 부대' 등장… 자발적 참여 강조
▶'그알' 신혼부부 실종사건, 남편 김 씨 첫사랑 윤 씨의 정체는? '의문점 투성이'
▶특검서 '호흡곤란' 김영재 부인… 병원에선 "정상" 진단
▶고민정 아나운서 문재인 캠프 합류 “인재 영입 1호”



박효진 기자 imher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