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이규철 특검보 “국민 여러분께 감사… 오해 우려 간략하게 발표”

박영수 특검 이규철 대변인(특검보)이 인사를 하고 있다. 뉴시스


박영수 특검의 대변인으로 일했던 이규철 특검보가 6일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이 특검보는 "다시 한 번 그간 깊은 관심 보여주신 국민 여러분께 감사드리고 취재진 여러분께도 다시 한 번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인사했다.

그는 박영수 특별검사가 10여분 동안만 수사결과를 발표한 후 기자들의 질의를 받지 않은 이유에 대해 설명했다. 박 특검은 특검법 관련 제언 등 자료의 상당 부분을 직접 발표하지 않은 채 생략하고 보도자료를 참조해줄 것을 부탁했다.

이 특검보는 이에 대해 "탄핵 심판 등을 앞두고 오해의 소지를 줄이기 위해 발표를 간략하게 한 것으로 안다. 질의응답도 같은 이유로 받지 않았다"며 양해를 구했다.

그는 질의응답을 받지 않은 이유에 대해 "질의응답 과정에서 참석하신 취재진들의 숫자를 고려하거나 여러 상황을 고려해 짧은 시간 내 질의응답 내실 있게 이뤄지기 곤란할 거 같아서"라고 이유를 설명한 뒤 "대신 의문이 있을 경우 각 해당 담당 특검보들에게 개인적으로 연락하면 답변을 드리겠다"고 말했다.

정승훈 기자 shjung@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