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안민석 페이스북 캡처

최순실은 은닉 재산을 추적하기 위해 독일로 향했던 안민석 의원이 최순실‧정윤회 부부의 결혼 시점이 알려진 것보다 3년 빠르다고 주장했다. 최순실의 “독일 돈세탁 추정에서 결혼 시기는 매우 중요한 변수”라며 시기에 따라 퍼즐이 달라진다고 설명했다.

안 의원은 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최순실과 정윤회는 95년에 결혼한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지난주 독일에서 만난 두 사람의 결혼식에 참가했다는 어느 교포 분으로부터 이들의 결혼년도가 95년이 아닌 92년 겨울이었다고 들었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이 사실을 정봉주 전 의원이 진행하는 라디오 프로를 통해 전달했다”며 “일부 언론은 정유라가 1996년생이라고 주장했다고 허위보도를 했는데, 나는 정유라의 출생연도에 관신 없고 최순실 정윤회가 92년 겨울에 결혼했다는 사실을 말했을 뿐”이라고 반박했다.

“최순실의 독일 돈세탁을 추적하는 데 있어 그들의 결혼 시기는 매우 중요한 변수”라고 한 안 의원은 “결혼시기가 92년인지 95년인지에 따라 퍼즐이 달라진다”고 부연했다.

“박근혜‧최순실 일당은 독일 재산을 한 푼도 캐지 못한 특검을 비웃고 있을 것이다. 그리고 부활을 꿈꾸고 있을 것”이라고 추측한 안 의원은 “특검도 손대지 못한 최순실의 독일 재산을 함께 추적해 국정농단세력의 뿌리를 뽑아 달라”고 부탁했다.

앞서 안 의원은 지난 6일 첫 방송된 SBS 러브 FM ‘정봉주의 정치쇼’에 출연, 노승일 전 K스포츠 부장 등과 함께 취재 차 독일에 다녀온 뒤 최순실의 결혼 시기가 1992년 겨울이었다는 교포의 증언을 전했다.

안 의원은 이날 “1992년에 결혼식을 했는데, 신고를 1995년에 했을까. 그리고 정유라의 1996년 호적신고, 이런 것들이 퍼즐이 새롭게 맞춰진다”고 의문을 제기했다.

증언자에 대해 “정윤회와 최순실이 1992년 세운 독일 회사 유베라 설립 시 공동 대표로 등장한 유준우씨”라고 소개한 안 의원은 “1992년 결혼식에 박 대통령은 없었다. 그게 조금 이상하지 않나. 가족같이 지낸 사인데”라고 지적했다.

▶박영수 특검 부인, 자택 앞 잔혹한 시위에 혼절…외국행도 검토
▶[태영호 단독 인터뷰] 태영호 전 駐英북한공사 “北, 미사일 4발 발사 국제문제화 노린 것”
▶"태극기가 앞치마냐" 우동 먹다 봉변당한 서석구 변호사 영상
▶“자청한 대리운전…사진만 삭제, 계정은 유지” 임창정 아내 논란 해명
▶이건희 성매매 의혹 동영상, CJ계열사 직원이 촬영 지시
▶특전사 갔다 4개월 만에 식물인간 된 아들… 눈물의 호소
▶"돈세탁 퍼즐이 달라진다" 안민석 의원, 최순실정윤회 결혼 의혹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