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광주과학관은 14일 과학관에서 ‘파이(π)데이’를 개최한다. 파이데이는 원주율 값인 3.14가 고안된 것을 기념해 제정된 날이다.

광주과학관은 청소년들이 원주율을 익히고 수학과 친해질 수 있는 과학 체험과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원주율 암기왕 대회와 수학 돌발퀴즈 이벤트 등도 곁들여진다. 호기심 놀이마당에서는 수학 교구를 통해 흥미롭게 수학원리를 깨달을 수 있다. 광주과학관은 4월에는 고대 그리스와 관련된 특별전을 개최할 예정이다.

광주=장선욱 기자 swjang@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