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 주민등록 인구 중 가장 많은 연령대는 40대로 17%인 것으로 집계됐다. 행정자치부가 21일 발표한 올해 2월말 기준 우리나라 주민등록 인구는 5171만2221명으로 1월말에 비해 7889명(0.02%) 늘었다.
 
인구 구성은 거주자가 5120만6921명(99.02%), 거주불명자가 45만7507명(0.89%), 재외국민은 4만7793명(0.09%)이다. 주민등록 세대수는 2135만2287세대, 세대당 인구는 2.42명이다.

연령별 분포는 40대가 17.0%로 가장 많고 50대 16.4%, 30대 14.5%, 20대 13.0%, 10대 10.5%, 60대 10.5% 순이다. 70대 이상은 9.3%로 집계됐다.

서울·경기 등 9개 시·도는 40대가 가장 많고 부산·강원·충북·경북 등 7개 시·도는 50대, 세종은 30대 인구 비율이 가장 높았다.
 만 19~20세 인구는 134만6743명으로 경기(25.1%)와 서울(18.0%)이 43.1%를 차지했다.

경기(1만2646명), 세종(2661명), 충남(2518명), 제주(1348명) 등 7개 시·도는 전달에 비해 인구가 증가한 반면 경북(-2474명), 경남(-1799명), 울산(-1699명), 전남(-1583명), 전북(-1343명) 등 10개 시·도는 줄었다.

라동철 선임기자 rdchul@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