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인TPC, BH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류현경(34)과 박성훈(32)이 열애 중이다.

21일 류현경의 소속사 프레인TPC 측은 “본인 확인 결과 두 사람은 지난해 연극 ‘올모스트메인’에 함께 출연한 것으로 계기로 좋은 동료 관계를 이어오다 최근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고 밝혔다.

박성훈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측도 “박성훈과 류현경이 교제 중인 게 사실”이라며 “두 사람의 만남을 따뜻한 시선으로 봐주시고 응원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1996년 SBS 드라마 ‘곰탕’으로 데뷔한 류현경은 ‘김약국의 딸들’ ‘심야병원’ ‘내일을 향해 뛰어라’ 등 드리마와 ‘신기전’ ‘방자전’ ‘아티스트: 다시 태어나다’ 등 영화에 출연했다.

박성훈은 2008년 영화 ‘쌍화점’으로 데뷔한 이후 연극 무대에서 주로 활약했다. 연극 ‘히스토리 보이즈’ ‘모범생들’ ‘유도소년’ ‘웃음의 대학’ 등을 통해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지난해 SBS 드라마 ‘질투의 화신’에서 고경표(정원 역)의 비서 역을 맡아 이목을 끌었다.

▶'임신한 배 갈라 새끼 꺼내는' 네티즌 울린 학대 4가지… 쎈법으로 사라질까
▶신격호 “난다고래” 일본어 횡설수설… 지팡이 투척까지
▶[포토] 격분해 지팡이로 수행비서 내려치는 신격호 회장
▶스칼렛 요한슨 "투명슈트 입고 청와대에 들어가서 탄핵… "
▶배우 온시우가 '이국주 악플 대응'을 공개 비판한 이유
▶문재인 “특전사” 안희정 “5·18” 이재명 “어머니”… 그들이 ‘인생사진’에 담은 메시지
▶[영상] “전두환 표창받았다” 문재인 색깔론 방어하다 역풍 위기
▶최순실 "남편이 애 두고 도망가는 바람에"… 장시호 선처 호소
▶[영상] 이 남자는 왜 벌거벗고 창 밖에 숨었을까… 딱 걸린 불륜 현장?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