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의약품안전처와 농림축산식품부는 최근 브라질에서 발생한 축산물 부정 유통과 관련 “문제된 업체들은 한국으로 닭고기를 수출한 적이 없음을 브라질 정부로부터 확인했다”고 21일 밝혔다.

주 브라질 한국대사관 자료에 따르면 브라질 농축산식품공급부는 지난 20일 축산물 부정유통으로 문제된 조사 대상 21개 작업장의 육류 수출 대상국 현황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21개 작업장에서 닭발, 닭고기, 부산물, 칠면조 고기, 쇠고기, 꿀 등을 홍콩 유럽연합 사우디아라비아 등 30여개국으로 수출했으나 한국은 수출 대상국에 포함돼 있지 않았다.

 식약처는 “브라질 닭고기 수출업체인 BRF가 우리나라로 수출한 닭고기 제품에 대한 잠점 유통 판매 중단 조치는 해제하되, 브라질산 닭고기에 대한 수입검사 강화 및 국내 유통중인 브라질산 닭고기에 대한 수거 검사는 당분간 유지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농식품부는 브라질산 닭고기에 대한 현물 검사 강화조치는 당분간 유지하되, 8월로 예정된 브리질 수출작업장 현지 조사를 앞당겨 추진할 계획이다.

▶'임신한 배 갈라 새끼 꺼내는' 네티즌 울린 학대 4가지… 쎈법으로 사라질까
▶신격호 “난다고래” 일본어 횡설수설… 지팡이 투척까지
▶[포토] 격분해 지팡이로 수행비서 내려치는 신격호 회장
▶스칼렛 요한슨 "투명슈트 입고 청와대에 들어가서 탄핵… "
▶배우 온시우가 '이국주 악플 대응'을 공개 비판한 이유
▶문재인 “특전사” 안희정 “5·18” 이재명 “어머니”… 그들이 ‘인생사진’에 담은 메시지
▶[영상] “전두환 표창받았다” 문재인 색깔론 방어하다 역풍 위기
▶최순실 "남편이 애 두고 도망가는 바람에"… 장시호 선처 호소
▶[영상] 이 남자는 왜 벌거벗고 창 밖에 숨었을까… 딱 걸린 불륜 현장?

민태원 기자 twmi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