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박지원 '오또망' 페북 글 '문재인 조롱' 논란


박지원 국민의당 대표가 SNS 올린 글이 논란에 휩싸였다.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조롱했다는 이유로 문 후보 지지자들로부터 비난을 사고 있다.
박 대표는 지난 3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날 문 후보의 광주 유세를 찍은 사진을 올렸다. 사진은 광주시 충장로를 가득 메운 청중들이 문 후보 캐리커쳐를 들고 있는 모습을 담았다.

여기에 박 대표는 “광주 충장로 오또망 가게 앞에서 찍은 사진을 민주당에서 배포한 사진입니다”라며 “‘오또망'은 ‘오빠 또 망했어' 의미인데 민주당에서 가릴 수 없어 그냥 배포했다고 하는데, 한 분이 재미있다고 보내온 사진입니다. 의미가 있네요”라고 글을 남겼다.

이에 문 후보 지지자들은 박 대표가 문 후보를 조롱했다며 분노했다. ‘오또망’이 문 후보가 이번 선거에서도 실패했다는 뜻으로 읽힐 수 있기 때문이다.

대선 투표일 일주일을 남기고 경쟁후보를 상대로 한 신경전이 더욱 치열해지고 있다.

정지용 기자 jyjeong@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