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철 국민의당 원내대표가 19일 문재인 대통령과의 청와대 오찬에 참석하기 전 기자들과 만나 “(사법개혁을 위해선) 대통령이 검찰 인사권을 내려놓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했다.

기자들이 청와대의 전격적 검찰 인사 발표에 대한 평가를 요구하자 김 원내대표는 "국민이 예상하지 못했던 인사다. 앞으로 검찰개혁이 좋은 방향으로 진행됐으면 좋겠다"면서 이 같이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근본적이고 구조적인 개혁을 해야 한다. 제일 중요한 건 인사권자인 대통령의 인사권을 내려놓는 것"이라며 "인사권을 내려놓고 검찰 인사의 공정성, 중립성, 독립성을 보장하는 제도적 장치를 만드는 게 검찰 개혁의 첫 번째 과제"라고 강조했다. 

대통령이 어떤 인사를 하느냐보다 공정성, 중립성, 독립성을 갖는 인사 시스템을 구축하는 게 중요하는 뜻이다. 그는 "문재인 대통령과의 오찬에서도 이런 의견을 전달하겠다"고 했다.

태원준 기자 wjtae@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