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아트그라운드 헵타, 현대조각 아이콘 7 인과 특별 개관전 내달 1일 개최

▲이재효 작가 0121-1110=116071, 2016, wood, 148x30x177cm - 사진 제공: 아트그라운드 헵타

한국 현대조각의 아이콘 이재효, 박승모, 노준, 송운창, 송필, 권대훈, 김병진 7인의 조각품을 삼청동 아트그라운드 헵타 특별 개관전 <ICONIC SCULPTURE 7> 에서 만날 수 있게 되었다.

국내외를 오가며 한국 현대조각의 새로운 지평을 열어가는 이들이 한 자리에 함께 하는 것만으로도 미술계는 주목하고 있다.

헵타의 개관전은 다양한 재료, 기법, 의미의 상징성을 내포하고 있는 7인 7색 예술을 많은 사람들이 실감할 수 있도록 마련되었다.

최고의 조각 작품으로 예술을 즐기는 방법을 제공하는 아트그라운드 햅타 개관전 <ICONIC SCULPTURE 7>은 오는 7월 1일부터 7월 31일까지 이어진다. 진솔한 예술과 직접 마주하며 우리가 한 번은 경험해야 할 인생템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한편, 아트그라운드 헵타는 복합 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공간으로, 지난 5월 서울 삼청동에 오픈했다. 이번 개관전을 시작으로 다양한 문화콘텐츠와 프로모션을 선보이며 예술계의 새로운 활로를 개척해 나갈 아트그라운드 헵타가 될 것이라는 포부를 전했다.

콘텐츠팀 이세연 lovok@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