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의회가 19일 본회의에서 신고리 5.6호기 건설 중단 반대 결의안을 채택하자 방청객들이 이에 항의 하고 있다. 결의안은 시의원 19명 출석에 찬성 12명, 반대 3명, 기권 4명으로 통과됐다.

뉴시스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